부산 전자상거래 정책협의회 13일 발족

중앙일보

입력

전자상거래에 대한 전반적인 사항을 심의.결정하는 부산지역 전자상거래 정책협의회가 13일 발족한다.

부산지역 전자상거래 정책협의회는 13일 오후 3시 부산시청에서 첫 회의를 갖고 본격활동을 시작한다.

정책협의회는 박양우 부산.울산 중소기업청장, 윤중걸 부산상공회의소 사무국장, 이통형 (주)
아이비전 대표, 김유일 부산대 교수, 임종영 시의회 의원 등 경제계.학계.정계 등 14명으로 구성됐다.

정책협의회는 전자상거래 활성화를 위해 ^부산.경남 전자상거래 지원센터 운영^기업간 전자성거래 (B2B)
세미나 개최^전자상거래 지원 전문업체 전시회 개최 ^e-biz 발전협의회 발족^전자상거래 종합안내소 설치.운영 등 각종 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다.

부산 = 김관종 기자 <istorkim@joongang.co.kr>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