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능 출제위원 숨져 "출제본부 화장실서 발견"

중앙일보

입력 2011.11.09 01:24

업데이트 2011.11.09 12:57

지면보기

종합 24면

2012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출제위원인 이모(55)씨가 8일 오후 4시쯤 강원도 출제본부 안 화장실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국립 인천해사고 교사인 이씨는 직업탐구 영역 출제를 위해 한 달여 전 수능 출제본부에 입소했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사망원인이 심장마비로 추정된다고 밝혔다. 10일 치러지는 수능은 이미 문제 출제가 끝났으며 출제위원들은 시험일까지 출제본부 내에서 대기 중이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