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총연맹 “남경필 사과하라”

중앙일보

입력 2011.06.13 01:39

업데이트 2011.06.13 10:27

지면보기

종합 12면

한국자유총연맹(총재 박창달)은 12일 “한나라당 남경필 의원이 당을 정체성 없는 집단으로 전락시킨 소위 ‘소장파 의원’들의 책임을 보수세력과 이명박 대통령에게 떠넘긴 것에 분노를 금할 수 없다”며 “사과하지 않을 경우 다음 총선에서 낙선운동을 벌이겠다”고 밝혔다. 자유총연맹이 문제 삼은 발언은 지난달 24일 한나라당 핵심 당원 대상 강연에서 나온 것으로, 남 의원은 당시 “(이명박 정부가) 도덕성이 없고 무능력하며, 자유주의에 역행한다”고 말했다.

사진이름소속기관생년
박창달
(朴昌達)
[現] 한국자유총연맹 총재(제12대)
[前] 한나라당 국회의원(제17대)
1946년
남경필
(南景弼)
[現] 한나라당 국회의원(제18대)1965년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