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담한 지하철 성추행범, 딱걸렸어

중앙일보

입력 2011.06.12 12:30

중국 대도시 지하철에서 잠자는 여성을 성추행하는 남성이 카메라에 포착됐다. 이 남성은 잠이 든 여성의 가슴 속으로 손을 넣는가하면 다른 한 손으로 다리를 만지는 등 대담한 성추행을 하고 있다. 비교적 한산한 지하철 내부인 듯 이 남성은 성추행을 하면서 주위를 두리번거리며 경계하는 모습을 보이고 있다. 이 사진은 자는 척하는 지하철 내 다른 승객이 찍은 것으로 보인다. 중국 사이트에 올라온 이 사진의 제목은 '짐승만도 못한 인간'이다. 중국 네티즌들은 "짐승이다" "아, 어지럽다. 세상이 어떻게 돌아가는 거야" "(남자의)이름을 알아내 만천하에 공개해야 한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 편집국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