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리핑] 김종인 “정운찬, 동반성장위원장직 마감하는 게 옳다”

중앙일보

입력 2011.03.26 00:42

지면보기

종합 08면

정운찬 전 국무총리의 ‘정치적 멘토’로 불렸던 김종인 전 의원이 25일 정 전 총리의 동반성장위원장직 사퇴 여부와 관련, “본인이 사퇴 의사를 발표했으면 마감하는 것이 옳다”고 말했다. 김 전 의원은 라디오 인터뷰에서 “조건을 내세워 이러이러하면 할 수 있다는 건 굉장히 잘못된 판단”이라며 이같이 강조했다. 그는 “(정 전 총리는) 최근에 상당히 변했다”고도 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