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인과 함께 오늘 밤 홍콩여행을!

온라인 중앙일보

입력

남성불임의 원인중 80%-90%를 차지하는 것이 정자형성 장애이다. 정자를 잘 만들지 못하는 것을 말한다. 정액의 양이 적거나 정자의 수가 적은 경우 이거나 혹은 정자의 수는 충분하지만 정자의 형태가 이상하던지 운동능력이 좋지 않은 정자가 많은 경우이다. 따라서 임신을 위해서는 먼저 건강한 정자수를 늘릴 필요가 있다.

참고로 세계보건기구(WHO)의 기준에 따르면 임신을 위한 최소한의 정상치는 정액량 1.5-6ml, 정자수 ml당 2천만 이상, 운동성 40% 이상, 생존정자 60%이상, 정상형 정자 50% 이상, 백혈구 ml당 1백만 이하이어야 한다. 최근 학계 보고에 따르면 시험관 아기조차 권장할만한 방법은 아닌듯도 싶다. 덴마크 아르후스 대학병원의 옌스 본데 박사와 미국 캘리포니아 대학의 욘 올센 박사는 '브리티시 메디컬 저널(British Medical Journal)' 최신호 사설을 통해 인공수정에 의한 출산이 늘어나는 것은 생식기능에 결함이 있는 유전자를 물려받는 사람들이 늘어난다는 것을 의미한다고 지적했다. 정자에 문제가 있다는 것은 대부분의 경우 유전자 결함과 관계가 있다.

그런데도 인공수정을 통해 출산을 가능하게 만든다는 것은 바꿔 말하면 정자에 문제가 있는 결함 유전자가 영구히 대물림되고 있다는 뜻이기도 하다.유전적 결함으로 불임 치료를 받고 있는 부부가 인공수정으로 아이를 낳을 경우 그 아이도 같은 불임 문제를 겪을 수 있다는 점은 주목할만하다.

건강한 정자수 증가 성공적 임신. 천연물질 STM-b
불임은 예나 지금이나 동서양 모두 공통적으로 겪어온 고민이었기에 문명이래 수천년간 보강을 거듭하며 전해지는 다양한 노력들이 전통 의서에도 전해져 온다. 동양의 경우 가장 널리 알려진 처방이 바로 오자연종환(五子衍宗丸- 구기자,토사자,복분자,사상자,오미자)이다. 오자연종환은 중국 명나라 의서 및 동의보감을 바탕으로 남성 성기능 강화와 불임치료에 가장 널리 사용되는 비법이다. 서양에서는 다산의 상징 식물인 마카를 원료로한 다양한 처방들이 수백년간 전해져 온다.

마카는 고대 잉카제국 때부터 전쟁에서 이기고 돌아온 병사들에게 상으로 주었다는 감자 크기의 뿌리열매 식물로 건강한 정자수를 획기적으로 늘리는데 탁월한 성분들이 많다. 고대 잉카인들의 문명은 지대가 높고 기후와 토양이 척박한 고산지대에 존재했기 때문에 주식이 옥수수 같은 작물 위주였다. 그러다 보니 탄수화물은 과잉 섭취되는 반면 정자 생산에 필요한 육류나 단백질이 부족할 수밖에 없었다. 이러한 환경속에서 잉카문명을 유지시켰던 힘이 바로 다산의 상징인 페루 마카였다.

인간도 결국은 자연의 일부이듯 자연과 융화되며 번식하고 생존하는 방법을 자연에서 찾은 것이다. 지금에 이르러 이러한 전통적 식물 처방들은 현대 바이오 기술과 결합하면서 더욱 그 가치를 높이 평가받고 있다. 그 대표적인 성공 사례를 국내 한 바이오 벤처기업에서도 찾을수 있다. 에이지아이 생명공학 연구소에서 5년 이상의 투자와 연구끝에 개발에 성공한 천연복합 물질 STM-b는 불임치료를 위한 탁월한 성분으로 평가받는다.

STM-b는 동서양의 전통적 처방에 현대적 바이오 기술이 결합된 천연물질로 연구소만의 독자적 추출기법과 특허공법으로 개발되어 기존 물질들 대비 다양한 장점을 가지고 있다. 특히 모든 핵심 원료를 5배 이상 고농축하여 그 효과가 매우 빠르고 안전하다. 연구소 설립 초기부터 국책 수행 과제로 진행되었던 알리젠(마늘 추출물)과 홍삼 진세노사이드의 기능성 그리고, 페루마카의 장점에 오자연종환까지 더해져 획기적인 물질로 평가받는다. 연구소는STM-b 개발후 연계 대학병원 그리고 불임클리닉들과 약 9개월간 공동 진행된 자체 임상 결과 불임환자의 경우 STM-b 투약후 불임여부를 결정짓는 정자의 활동성 및 개체수가 왕성하게 증가하는 결과를 나타냈다고 말했다.

40대를 기준으로 평균 정자수 증가율이 무려 2.5-3배에 달했으며 특히 주목할 점은 정자수가 극히 적은 한 불임 남성의 경우 무려 100배까지의 정자수 증가 수치를 나타내기도 했다. 남성의 평균 결혼연령이 점점 높아지는 요즘 성공적 임신과 건강한 태아 형성을 위해서는 정자의 활동성과 건강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씨앗이 건강해야 임신확률이 높고 태아의 기형발생 확률이 낮아진다. 전문가들에 다르면 노화된 정자를 통해 얻어진 태아는 확률적으로 질병에 대한 저항력이 약할수밖에 없고 학습능력도 떨어질 가능성이 있다고 한다.

STM-b는 성기능이 감소한 중년들이나 늦게 결혼하는 남자들에게는 필수적인 신비의 물질이라해도 과언이 아니다. STM-b를 개발한 에이지아이 생명공학 연구소는 지난 2000년 12월 설립되어 산업자원부(현 지식경제부), 중기청 등의 바이오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하고 있는 석박사 중심의 벤처 연구소로 현재는 천연추출물을 이용한 부작용 없는 각종 기능성 물질과 신약을 연구하고 있다. 에이지아이 생명공학 연구소는 이번 성과를 계기로 산학협력기관들과의 공동 네트워크를 더욱 강화하여 향후 여성 불임치료 등 다양한 분야에 응용될 수 있도록 추가적 연구를 진행할 계획이다.

연구소에서는 최근 국내 일반인들을 위해 비의약품용으로 경구 섭취가 가능한 STM-b 함유제품을 출시했으며, 에너제트X(www.EnerZet.com)라는 제품명으로 국내 시판하고 있다. 에너제트X는 전체 함량의 94.2%가 고농축 STM-b로만 이루진 전문 메디컬 제품으로 남성의 강력한 성기능 회복과 불임치료를 위한 천연제품으로 평가되고 있다.

제품에 대한상세 정보는 인터넷에서 에너제트라는 단어검색을 통해서도 쉽게 찾을수 있다.

상세 정보 : 에너제트X 공식 사이트 www.EnerZet.com T.02-887-9330 / 9350

<본 자료는 정보제공을 위한 보도자료입니다.>

조인스닷컴(Joins.com)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