횡성 저수지서 132㎝ 초대형 메기 잡혀

중앙일보

입력 2009.04.28 10:44

업데이트 2009.04.28 11:18

강원 횡성의 청용저수지에서 전문 낚시인인 김기동(37.사진) 씨가 최근 길이 132㎝, 무게 20㎏이 넘는 초대형 메기를 잡아 화제다. (횡성=연합뉴스)
강원 횡성의 한 저수지에서 길이 132㎝, 무게 20㎏ 가량의 초대형 메기가 잡혀 강태공들 사이에서 화제를 낳고 있다.

횡성에서 플라이낚시 전문가로 동호회원들의 가이드 생활을 하고 있는 김기동(37) 씨는 최근 횡성 청용저수지에서 루어낚시로 초대형 메기를 낚았다.

김씨가 20여분 가량 밀고 당기는 힘겨루기 끝에 간신히 잡은 이 물고기는 무게가 20㎏나 되는 토종 메기로 성인 혼자서도 들기 힘들 정도다. 나이는 대략 30년생 정도로 추정됐다.

김씨는 이날 친구들과 함께 저수지를 찾았다가 초대형 메기를 낚는 행운을 얻었다. 김씨는 “걸린 순간 낚싯줄을 잡아 당기는 힘이 너무 강해서 놀랐다”며 “낚시를 한지 30년이 넘었지만 이렇게 큰 메기를 잡아 본 것은 처음”이라고 말했다.

김씨는 물고기 산란철인 데다 초대형 메기가 저수지를 지키는 상징이라 생각해 기념사진만 촬영하고 다시 놓아주었다.
청용저수지는 4만㎡ 규모로 1945년 농업용수 공급을 위해 축조됐다.

디지털뉴스 jdn@joins.com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