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그리움엔 이유가 없다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종합 44면

현재의 쾌락만을 생각하는 수진(이일화 扮)이라는 한 여성과 바람직한 신세대로 불릴만한 찬우(김수안)라는 한 남성이 주인공이다.수진은 순수나 순결이나 공들여 달성하는 꿈의 가치같은 것엔 코웃음치며 카레이싱을 즐기고 세계적 카레이서가 되는 것이 그녀의 확실하고도 유일한 욕망이다.
찬우는 이런 그녀를 사랑한다.그녀의 어떤 모습에도 그는 인내심을 발휘한다.그는 사랑의 힘으로 그녀를 순결한 존재로 돌릴 수 있다는 것을 믿는 이상주의자며 뛰어난 컴퓨터전문가다.
또 두사람의 극단적인 인생관의 강 사이엔 찬우에 대한 소유욕에 불타는 한 여성이 끼어든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