캐리어에어컨, 계속되는 폭염에 '디오퍼스 플러스' 판매량 63% 증가

중앙일보

입력

캐리어에어컨 '디오퍼스 플러스'

캐리어에어컨 '디오퍼스 플러스'

캐리어에어컨이 지난 5월과 6월 '디오퍼스 플러스'의 판매가 전년 대비 63% 증가했다고 9일 밝혔다.

최근 서울의 낮 최고기온이 32도에 육박하고 높은 습도를 동반한 폭염주의보가 이어지면서 강력한 냉방 성능과 에너지 효율까지 우수한 에어컨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지난 4월 출시된 캐리어에어컨의 프리미엄 에어컨 '디오퍼스 플러스'는 AI 기능과 뛰어난 에너지 효율성을 바탕으로 에어컨의 새로운 기준을 제시하고 있다.

'디오퍼스 플러스'는 에너지 효율성과 냉방 능력을 한 번에 끌어올렸다. AI 알고리즘을 통해 주변 환경 정보를 분석하고 유동제어 기술을 결합해 쾌적한 공간을 구현하는 환경 맞춤 AI 운전을 탑재해 소비 전력을 70% 이상 절감시킨다. 일정 시간 동안 사람의 움직임이 감지되지 않으면 절전 운전으로 전환해 에너지를 절약할 수 있다.

3D 사류팬(3D Mixed Flow Blade Fan)이 공간의 기류를 제어하는 AI 기능과 만나 3D 입체 냉방을 실현한다. 실내 공간의 온도 차를 줄여주고 사각지대 없이 빠르고 강력한 냉방이 가능하다. 여기에 실내 열 쾌적 예측모델(PMV)을 응용한 인공지능 제어 기술이 거주 환경을 정확하게 예측하고 분석해 맞춤화 운전을 실행해 준다.

사용 편의성도 극대화했다. 국내 최초 18단 에어컨트롤 기능으로 사용자 맞춤형 바람 단계 설정이 가능하다. 또한 극세필터, HAF필터, UV LED살균, 나노이 제균, AI 건조 기능을 적용한 5중 공기 관리 시스템이 탑재돼 냉방 기능뿐만 아니라 공기청정기로도 활용할 수 있다.

이외에도 디지털 무선업데이트 서비스인 OTA(Over The Air)를 도입해 스마트홈 가전 제품의 소프트웨어를 무선 업데이트를 제공한다. 자체 스마트홈인 CarrierCynC 클라우드를 통해 다양한 디지털 제어 및 관리 기능을 제공하며, SKT Nugu와의 연동으로 AI 음성 인식 및 제어가 가능하다.

캐리어에어컨 관계자는 "예년보다 이른 더위와 40도를 웃도는 기온이 예고되며 에어컨 수요가 꾸준히 증가하고 있다"라면서 "높은 에너지 효율성과 AI 등 특장점을 강화한 디오퍼스 플러스를 찾는 소비자가 더욱 많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