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지컬 대부' 박명성,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총감독에 위촉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박명성 신시컴퍼니 예술감독. 사진 신시컴퍼니

박명성 신시컴퍼니 예술감독. 사진 신시컴퍼니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총감독에 '뮤지컬 대부'로 불리는 박명성 신시컴퍼니 예술감독이 위촉됐다.

재단법인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조직위원회는 전남 여수시청 시장실에서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박 총감독을 위촉했다고 10일 밝혔다.

박 총감독은 해남 출신으로 1982년 문화예술계에 입문했다. 그는 40여년간 무대감독과 연출가, 공연 프로듀서 등을 맡아왔으며 현재는 신시컴퍼티 예술감독으로 활동하고 있다.

박 총감독은 '맘마미아', '시카고', '산불' 등 전 세계적으로 사랑받는 뮤지컬 한국 공연을 제작한 것으로 유명하다. 그는 2023년 목포에서 열린 제104회 전국체전 개·폐회식을 비롯해 2017년 FIFA U-20 월드컵 개막식, 2015년 광주하계유니버시아드 개·폐회식 총감독을 역임하는 등 대규모 행사를 진두지휘하기도 했다.

재단법인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조직위원회는 전남 여수시청 시장실에서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총감독으로 박명성 감독을 위촉했다고 10일 밝혔다. 사진 신시컴퍼니

재단법인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조직위원회는 전남 여수시청 시장실에서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총감독으로 박명성 감독을 위촉했다고 10일 밝혔다. 사진 신시컴퍼니

정기명 여수시장은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기획·연출 전문가인 박명성씨를 섬박람회 총감독으로 위촉해 박람회가 더 빛이 난다"며 "세계 최초의 섬박람회이자 30여개국, 300만명이 참가하는 국제행사인 만큼 품격 높고 볼거리 가득한 박람회로 만들어주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 총감독은 "사람과 섬이 함께하는 새롭고 창의적인 박람회를 만들겠다"며 "최첨단 기술을 도입한 화려한 볼거리뿐 아니라 섬의 가치와 인류의 공존을 모색하는 미래지향적인 축제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세계 최초 섬박람회인 2026여수세계섬박람회는 오는 2026년 9월 5일부터 11월 4일까지 여수시 돌산읍 진모지구, 여수세계박람회장과 금오도, 개도 등 섬 지역 일원에서 개최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