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싱모델 출신 32세 '한선월' 사망…뒤늦게 알려진 비보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사진 한선월 유튜브 캡처

사진 한선월 유튜브 캡처

유튜브 등 플랫폼에서 '한선월'이라는 가명으로 활동하던 전직 레이싱모델 이해른씨가 32세를 일기로 숨진 사실이 뒤늦게 전해졌다.

25일 경찰 등에 따르면 이씨는 이달 중순쯤 인천시 서구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타살 혐의점은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씨의 사망 소식은 온라인 커뮤니티에서 알려졌다. 한 네티즌은 장사시설 홈페이지 '고인찾기'를 통해 인천의 한 납골당에 이씨 생년월일과 상주(남편) 이름이 일치하는 여성이 안치된 것을 발견하고 이를 공유했다.

최근까지도 자신의 계정에 게시물을 올리던 그의 갑작스러운 부고에 네티즌들은 유튜브 채널과 인스타그램에 추모의 글을 올리며 안타까움을 표하고 있다. 다만 현재 이씨의 인스타그램은 접근이 불가한 상태다.

고인은 2016년 오토모티브위크, 2017·2018년 서울오토살롱, 2019년 오토살롱위크 등에 레이싱모델로 참여해 이름을 알렸다. 이후 유튜브와 인스타그램, 유료 구독형 성인플랫폼 등에서 인플루언서로 활동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