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독] "약 처방 맘에 안들어" 의사 찌른 환자…강남 병원 발칵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서울 서초구 서초경찰서. 연합뉴스

서울 서초구 서초경찰서. 연합뉴스

서울 강남역 사거리 인근 한 병원에서 흉기를 휘둘러 의사를 다치게 한 40대 남성이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서초경찰서는 19일 살인미수 혐의로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해 수사 중이다.

경찰 등에 따르면 A씨는 이날 오전 11시 30분 서울 서초구 서초동의 한 병원에서 피해자인 의사 B씨(40대)를 흉기로 찌른 혐의를 받는다.

B씨는 팔 부위에 상처를 입고 인근 병원으로 이송돼 수술을 받을 예정이다. 생명에 지장은 없는 상태다.

경찰은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해 A씨를 현행범으로 체포했다. A씨는 사건이 발생한 병원에 다니는 환자로 약 처방에 불만을 품고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자세한 사건 경위를 수사할 예정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