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불어민주당 아버지는 이재명" 이런 말 나온 민주당 최고위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서 새로 지명된 강민구 최고위원과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가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에서 새로 지명된 강민구 최고위원과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회의에서 “민주당의 아버지는 이재명 대표”라는 발언이 나왔다.

강민구 최고위원은 19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회의에서 “집안의 큰 어른으로서 이 대표는 총선 직후부터 영남 민주당의 발전과 전진에 계속 관심을 가져주셨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국민의힘이 영남당이 된 지금, (이 대표는) 민주당의 동진전략은 계속돼야 한다는 생각이 강하셨다”며  “그 첫발을 이재명 대표께서 놓아주신 것에 대구 민주당 동지들을 대신해서 깊은 감사를 드린다”고 했다.

민주당 대구시당위원장인 강 최고위원은 지난 12일 지명직 최고위원으로 임명됐다. 경북 의성 출신인 그는 삼성전자에서 근무하다 대구 수성구의원, 대구광역시의원으로 활동했다. 22대 총선에선 대구 수성갑에 출마했지만 국민의힘 주호영 의원에 패배했다.

이 대표는 이어진 최고위 발언에서 “강민구 최고위원을 다시 한번 환영한다”고 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