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진전문대 반도체전자계열, K-방산 인재 배출 쑥쑥 큰다

중앙일보

입력

영진전문대 반도체전자계열이 12일 저녁, 구미교육장 가진 ‘LIG넥스원(주) 2024년도 상반기 입사자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영진전문대 반도체전자계열이 12일 저녁, 구미교육장 가진 ‘LIG넥스원(주) 2024년도 상반기 입사자 간담회’에서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영진전문대학교(총장 최재영) 반도체전자계열이 주문식교육 성공 노하우를 기반으로 ‘K-방산’ 인재 배출에서도 일취월장한 성과로 주목받고 있다.

반도체전자계열은 지난 2021년부터 2024년까지 LIG넥스원, 한화시스템 등 국내 주요 방산(방위산업) 업체에 총 41명의 졸업생을 취업시켰다.

특히, 2024년 졸업생은 LIG넥스원에 24명, 한화시스템에 1명, 한화에어로스페이스에 2명 등 총 27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반도체전자계열은 LIG넥스원, 한화시스템과 등 주요 방산 업체들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K-방산을 이끌 실무 인재 배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특히, LIG넥스원과 체결한 주문식 교육 협약은 영진전문대가 방위산업 기술 분야 전문 인력을 양성할 교육과정 운영의 기반이 됐다.

이 교육과정은 방산 업체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산업체 특강을 포함해 학생들에게 업계의 최신 지식과 실무 경험을 직접 제공하며 졸업 후 취업으로 연계될 수 있는 동아줄이 됐다.

하종봉 반도체전자계열 부장(교수)은 “우리 계열은 학생들의 취업에 대한 열정과 노력을 바탕으로,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교육과 함께 취업 지원 프로그램 등을 통해 학생들의 취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더 많은 학생이 K-방산 분야로 진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반도체전자계열은 12일 저녁, 이 대학교 구미교육장에서 ‘LIG넥스원(주) 2024년도 상반기 입사자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 자리에는 반도체전자계열 교수진과 LIG넥스원 입사자 18명이 참석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