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이텔레콤-KT, 실버 세대 맞춤 ‘건강폰 서비스’ MVNO 사업 업무협약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한국이텔레콤이 KT 본사에서 MOU를 체결하고 있다.

한국이텔레콤이 KT 본사에서 MOU를 체결하고 있다.

세종대학교(총장 배덕효) 인공지능융합연구소 협약기관인 한국이텔레콤이 6월 10일 KT 본사에서 MOU를 체결했다.

한국E텔레콤은 세종대학교 인공지능융합연구소와 협업해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실버 세대의 다양한 요구를 반영한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앞으로 더욱 진보된 AI 기술을 접목해 다양한 헬스케어 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한국E텔레콤은 새로운 개념인 '건강폰 서비스' 제공을 위한 MVNO 사업을 개시하며 12일 KT와 MVNO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고령화 사회에 대비해 실버 세대를 위한 맞춤형 통신 서비스와 건강 지킴이 상품을 결합한 '건강사랑 요금제'를 한국이텔레콤이 보급하기 위한 것이다.

'건강사랑 요금제'는 실버 세대가 필요로 하는 다양한 요금제와 부가 서비스를 선택적으로 설계할 수 있다. 특히 건강관리와 관련된 건강식품과 바우처 서비스 등 다양한 혜택을 포함하고 있다.

한국E텔레콤 김진섭 대표는 "이번 업무 협약을 통해 기존 알뜰폰에서 진화된 다양한 통신 요금제와 부가서비스가 결합한 건강폰 서비스 사업을 제공한다“며, “앞으로도 고객의 다양한 요구를 반영한 맞춤형 헬스케어 상품과 서비스를 개발해 제공하겠다"고 밝혔다.

한국이텔레콤 건강폰 서비스는 6월 20일부터 홈페이지를 통해서 가입할 수 있다. 회원으로 가입하면 통신요금 서비스와 건강식품 및 상품 바우처가 무료 제공된다.

한국이텔레콤은 건강식품을 제공하는 연우바이오, 대웅생명과학, 삼성제약, 종근당건강 등 국내 굴지의 건강식품 제조사와 업무 협약을 맺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