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MA한국능률협회, 제54회 ‘한국의 경영자’ 발표

중앙일보

입력

(왼쪽부터) 김웅기 회장, 전장열 회장, 조용준 부회장, 이길여 총장

(왼쪽부터) 김웅기 회장, 전장열 회장, 조용준 부회장, 이길여 총장

김웅기 글로벌세아그룹 회장, 전장열 금강공업그룹 회장, 조용준 동구바이오제약 부회장, 이길여 가천대학교 총장이 26일 한국능률협회(KMA, 상근부회장 최권석)가 주관하는 2024년 ‘한국의 경영자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올해로 54회를 맞이한 한국의 경영자상은 국내 경제 발전을 주도해온 경영자를 선정해 주는 상이다.

김웅기 회장은 1986년 세아상역 창립 후, 기업을 의류 제조와 수출 분야 글로벌1위 회사로 이끌고, 나아가 건설, 제지, 에너지 사업을 포괄하는 대기업집단으로 키워냈다고 인정받았다.

전장열 회장은 건설현장의 환경문제 해결과 산업재해 예방이 가능한 친환경 미래 건축 공법인 ‘모듈러 주택’을 국내 최초 시행하여 건설 분야의 새로운 패러다임을 제시했다고 평가받았다.

조용준 부회장은 의약품에서 헬스케어까지 사업 포트폴리오 확장해 동구바이오제약을 토털 헬스케어 기업으로 도약시키고 글로벌 진출을 본격화하는 등 기업의 성장을 견인했다고 인정받았다.

이길여 총장은 의료인이자 교육자로서, 사회 전반에 선한 영향력을 전파하고 수많은 사람들에게 귀감이 되고 있다고 평가받았다.

시상식은 다음달 24일 서울 용산구 그랜드 하얏트 서울에서 열린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