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알래스카서 軍수송기 추락…탑승자 2명 생사 확인 안 돼

중앙일보

입력

23일(현지시간) 알래스카 페어뱅크스 외곽 타나나 강에 더글러스 C-54 스카이마스터 수송기가 추락해 화재가 발생했다. AP=연합뉴스

23일(현지시간) 알래스카 페어뱅크스 외곽 타나나 강에 더글러스 C-54 스카이마스터 수송기가 추락해 화재가 발생했다. AP=연합뉴스

미국 알래스카주에서 23일(현지시간) 더글러스 C-54 스카이마스터 수송기가 인근 강에 추락했다.

AP 통신 등에 따르면 이 수송기는 이날 오전 10시쯤(동부시간 오후 2시) 페어뱅크스 국제공항에서 남서쪽으로 약 15마일(24㎞)가량 떨어진 인근 타나나 강에 추락했다.

연방항공청(FAA)은 추락 항공기에 두 명이 탑승하고 있었으며, 이들의 상태는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23일(현지시간) 알래스카 페어뱅크스 외곽 타나나 강에 더글러스 C-54 스카이마스터 수송기가 추락해 화재가 발생했다. AP=연합뉴스

23일(현지시간) 알래스카 페어뱅크스 외곽 타나나 강에 더글러스 C-54 스카이마스터 수송기가 추락해 화재가 발생했다. AP=연합뉴스

정확한 사고 경위는 알려지지 않았다. FAA는 교통안전위원회(NTSC)와 함께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공항 측은 "주 경찰이 (사고와 관련해) 적극적으로 대응하고 있으며, 우리는 그들과 협력하고 있다"고 전했다.

한 목격자는 현지 언론과의 인터뷰에서 "큰 폭발음이 들렸고, 엔진에 불이 붙은 비행기가 보였다"고 말했다.

C-54는 2차 세계대전 당시 비행기인 더글러스 DC-4 여객기를 군수송기로 개조한 것이다. 주로 2000∼4000km 이내 근거리 및 중거리 비행에 많이 사용하는 4발 프로펠러 항공기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