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와, 금호석유화학과 탄소중립 실천 위한 업무협약 체결

중앙일보

입력

㈜다와는 금호석유화학의 친환경 및 기후변화 대응을 위한 기후캠페인인 ‘다시불러 텀블러’를 위해 반들이 시스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은 금호석유화학 본사에서 진행되었으며, 임직원의 친환경·기후변화 대응 의식고취와 환경부 한국환경공단 탄소중립 녹색생활 실천포인트 활성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금호석유화학 남정우 상무(왼쪽) ㈜다와 배병철 대표(오른쪽)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금호석유화학)??

금호석유화학 남정우 상무(왼쪽) ㈜다와 배병철 대표(오른쪽)업무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제공=금호석유화학)??

‘다시불러 텀블러’ 기후캠페인은 금호석유화학 사내 환경교육 플랫폼인 “KKPC 그린캠퍼스”의 일환으로, 텀블러 사용을 장려하여 일상 속에서 탄소 저감을 독려한다. (주)다와는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기반 탄소 저감 QR 스티커를 제공하여, 탄소저감 QR스티커가 부착된 텀블러를 사용할 때마다 탄소 저감량을 측정하고 성과로 환산할 수 있게 한다.

금호석유화학 임직원은 제휴된 카페에서 텀블러를 사용함으로써 일상의 탄소중립 실천노력을 한국환경공단의 탄소중립 실천포인트로 전환할 수 있다. ㈜다와의 반들이 시스템을 통하여 탄소 저감량이 실시간 모니터링되며, 이를 통해 금호석유화학의 탄소저감성과를 명확히 수치화 할 수 있다.

(주)다와는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의 탄소중립 녹색생활실천포인트 시스템을 제공하는 선정 기업으로,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하여 생활 속에서의 탄소 저감을 촉진한다. 이 기술을 통해 실적을 제공받는 기업들은 온실가스 저감실적으로 활용할 수 있으며, 나아가 ESG 기준원에 블록체인 기반의 탄소 저감 데이터를 감축실적으로 활용할 수 있다.

금호석유화학의 안전환경기획실 남정우 상무는 "‘다시불러 텀블러’ 기후캠페인은 개인의 탄소발자국을 줄이는 동시에 금호석유화학과 지역사회에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어 탄소중립 목표달성에 기여할 수 있는 중요한 발걸음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도입된 반들이 시스템은 탄소중립 노력을 보다 투명하게 만들며, 모든 임직원이 기후변화 대응 활동에 적극 참여하도록 동기를 부여하고 있다." 라고 밝혔다.

㈜다와-금호석유화학의 ‘다시불러 텀블러’ 기후캠페인은 탄소중립 실천을 통해서 기후 위기 극복에 적극적으로 참여하는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