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尹 지지율 32.3% 재작년 이후 최저…국힘 35.8%, 민주 35.0%” [리얼미터]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지난 16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입국장에서 공항 이용객들이 TV로 중계되는 윤석열 대통령의 국무회의 발언을 지켜보고 있다. 연합뉴스

지난 16일 오전 인천국제공항 제1여객터미널 입국장에서 공항 이용객들이 TV로 중계되는 윤석열 대통령의 국무회의 발언을 지켜보고 있다. 연합뉴스

윤석열 대통령의 지지율이 지난 2022년 10월 이후 최저치인 32.3%를 기록했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22일 나왔다. 정당지지도는 국민의힘이 더불어민주당을 2개월여 만에 오차범위 내에서 앞선 것으로 조사됐다.

리얼미터가 에너지경제신문 의뢰로 지난 15∼19일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2509명을 대상으로 조사(95% 신뢰수준에 오차범위 ±2.0%포인트)한 결과, 윤 대통령의 국정 수행 긍정 평가는 32.3%로 집계됐다. 긍정 평가는 일주일 전 조사보다 오차범위 내인 0.3%포인트 떨어졌다. 이는 지난 2022년 10월 1주차(32.0%) 이후 가장 낮은 수치다.

부정 평가는 0.7%포인트 오른 64.3%, ‘잘 모름’은 3.4%였다.

김영옥 기자

김영옥 기자

권역별 긍정 평가는 대구·경북(8.7%포인트↓), 대전·세종·충청(3.0%포인트↓)에서 내렸고, 광주·전라(4.6%포인트↑), 부산·울산·경남(1.8%포인트↑)에서 올랐다.

연령대별로 60대(5.2%포인트↓), 20대(3.1%포인트↓)에서 하락, 30대(3.9%포인트↑), 50대(2.6%포인트↑)에서 상승했다.

이념 성향별로는 보수층(4.9%포인트↓)에서 내리고, 진보층(3.5%포인트↑)에서 올랐다.

종합해보면 긍정 평가는 호남, 50대, 30대, 진보층에서 올랐고 부정 평가는 대구·경북, 대전·세종·충청, 60대, 20대, 보수층에서 올랐다.

같은 업체가 지난 18∼19일 전국 18세 이상 1002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정당 지지도 조사(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3.1%포인트)에서는 국민의힘이 35.8%, 더불어민주당이 35.0%를 기록했다.

김주원 기자

김주원 기자

국민의힘 지지도는 일주일 전 조사 대비 2.2%포인트 상승했고, 민주당은 2.0%포인트 하락했다. 국민의힘의 경우 지난 2월5주차(국힘 46.7%, 민주 39.1%) 이후 약 2개월 만에 민주당을 앞섰다.

조국혁신당은 14.4%, 개혁신당 4.8%, 새로운미래 2.2%, 진보당 1.1%, 기타 정당 1.5% 등을 기록했다. 무당층은 5.2%였다.

대통령 국정 수행 평가 조사는 무선(97%)·유선(3%) 자동응답 방식으로 진행됐고 응답률은 3.0%였다. 정당 지지도 및 비례대표 정당 지지도 조사는 무선(97%)·유선(3%) 자동응답 방식으로 진행됐고 응답률은 3.1%였다. 자세한 사항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 참조하면 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