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영주시, 시민 만족 ‘맞춤형 행복민원실’ 운영

중앙일보

입력

민원실 전경

민원실 전경

경북 영주시는 올해 시민이 만족하는 ‘맞춤형 행복민원실’을 조성하기 위해 다양한 민원행정서비스 편의 시책을 추진한다.

시는 시민 중심 소통·공감 행정으로 민원 서비스 만족도를 높이고 민원인의 시간과 비용을 절감하는 맞춤형 서비스를 지속해서 발굴·운영하고 있다.

시청 민원실에는 무인민원발급기, 민원인 전용 컴퓨터·복사기·팩스 등 다양한 편의시설을 갖춰 시민에게 편의를 제공하고 있으며, 장애인 등 몸이 불편한 민원인을 위해 시청 내·외부 8곳에 도움벨을 설치했다.

또, 민원 통역 서비스 운영 및 인공지능 통·번역기 및 민원 서식 외국어 해석본을 비치해 외국인 및 다문화가정 등 민원 취약계층을 배려하고 있다.

모든 읍면동 행정복지센터(19개)를 비롯한 25개소에도 무인민원발급기를 설치해 시민들의 민원서류 발급 편의를 돕고 있다. 무인민원발급기에서 발급 가능한 서류는 주민등록등‧초본, 가족관계증명서, 토지대장, 납세증명서, 자동차등록원부, 농업경영체등록확인서 등 총 119종이다.

시는 평일 근무 시간대에 민원실 방문이 어려운 직장인과 학생 등을 위해 매주 월요일(법정 공휴일 제외) 오후 8시까지 시청 민원실을 운영하고 있다. △여권민원 △주민등록등·초본, △인감증명서 △출생·사망·혼인신고 접수 등 업무가 가능해 시민들이 바쁜 일과시간이 아닌 퇴근 이후 한결 편리하게 민원 서류를 발급받을 수 있다.

특히, 민원담당 직원이 행정정보공동시스템을 활용해 미등록민원을 발굴·등록하고 민원신청 필요서류를 대체하는 등 민원인 편의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이 외에도 △혼인·전입신고 원스톱 서비스 운영 △민원안내 전담 직원 채용 △부서별 민원업무 편람 홈페이지 등록 △민원후견인제 운영 △사전심사청구제 및 민원조정위원회 운영 △민원처리 문자 안내 서비스 등 다양한 민원 편의 서비스를 운영하고 있다.

시는 정기적인 민원서비스 개선 우수부서 평가 및 민원처리 마일리지제 운영 등을 통해 직원들의 더 나은 민원서비스 제공을 독려하고 있다.

이와 함께 민원 담당자의 업무 스트레스 해소를 위한 프로그램 운영으로 민원행정서비스 향상을 위한 토대를 다지고,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해 반기별 특이민원 발생 대비 경찰합동 모의훈련을 실시해 방문 시민과 민원공무원의 보호에도 힘쓰고 있다.

박남서 영주시장은 “민원인 중심의 소통·공감 행정으로 시민 눈높이에 맞는 ‘맞춤형 행복민원실’을 조성하겠다”며 “시민이 감동할 수 있는 민원서비스 제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주시청 민원실은 업무 특성별로 색상을 구분하고 바닥 안내판도 동일 색상으로 제작해 민원인이 보다 쉽게 원하는 민원창구를 찾을 수 있도록 조성돼 있다. 또, 점심시간에는 클래식 음악방송을 송출해 딱딱한 관공서 이미지를 벗고 시민들에게 편안한 휴식공간을 제공하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