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국힘 정점식 의원 부인, 통영 아파트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정점식(경남 통영·고성) 국민의힘 의원의 부인 A씨(50대)가 경남 통영에서 머무는 아파트에서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다.

15일 경남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30분쯤 경남 통영시 광도면 죽림리 한 아파트에서 A씨가 심정지 상태로 발견됐다.

서울을 오가며 생활하는 A씨는 통영에 머무는 동안 이 아파트를 숙소로 이용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A씨는 정 의원을 대신해 이날 오전 예정된 고성지역 행사에 참석하러 전날 통영으로 와 당직자, 수행비서 등과 저녁 식사를 마치고 귀가한 것으로 전해졌다.

수행비서가 이날 오전 10시쯤 행사장으로 가기 위해 A씨 아파트를 찾았지만 인기척이 없자 119에 신고한 것으로 파악됐다.

현장에 도착한 경찰과 구급대원 등은 강제로 현관 문을 열고 들어가 A씨를 발견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