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삼성화재배 AI와 함께하는 바둑 해설] 전략의 기로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경제 07면

〈32강전〉 ○ 김명훈 9단 ● 이야마 유타 9단

장면 3

장면 3

장면③=“바둑승부에도 담력이 중요하다. 김명훈 9단은 한때 새가슴 소리를 들었고 세계대회에서 부진했다. 지금은 잘 떨지 않는다. 성적도 점점 좋아져 한국랭킹 5위까지 올라왔다.”(홍민표 국가대표팀 코치) 이야마 9단이 흑▲로 나가자 백은 1, 3으로 자리잡는다. 4의 육박으로 하변은 흑 차지가 됐다. 여기서 김명훈은 5, 7의 맥점을 구사했고 흑은 전략상 중대한 기로에 서게 됐다. 무엇을 버리고 무엇을 취할 것인가.

AI의 전략

AI의 전략

◆AI의 전략=AI는 흑1로 곱게 빠져 이 부근을 가볍게 처리하라고 한다. 백도 2로 단수한 뒤 하변을 잡는 대신 4로 뻗어야 한다. 이곳은 중앙과 우변 흑 공격의 교두보가 되는 너무도 중요한 요충이라서 결코 양보할 수 없다. 이때 5의 급소로 달려가는 게 흑의 전략이다. 부드럽고 필연적인 흐름이 느껴진다.

실전진행

실전진행

◆실전진행=실전에서 이야마는 흑1, 3으로 길을 잘못 들었다. 저쪽 넓은 곳에서 빨리 오라고 아우성인데 이곳 좁은 곳에서 허우적거리게 된 것이다. 그리고 백4에서 이야마는 이판의 생사를 가름하는 중대한 고비를 만난다. A로 이을 것이냐, B로 나갈 것이냐.

박치문 바둑칼럼니스트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