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배우 김정화, 2억원으로 3층 건물주됐다…8억5000만원 대출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사진 김정화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김정화 인스타그램 캡처

배우 김정화가 인천 차이나타운에 있는 건물을 10억5000만원에 매입해 건물주가 됐다.

30일 머니투데이에 따르면 김정화는 지난 3월31일 자신이 대표인 법인 ‘알리스타커피’ 명의로 해당 건물을 매입했다.

이 건물은 지상 3층에 대지면적 175.2㎡, 연면적 277.28㎡ 규모다. 김정화는 매입 이후 건물을 철거하고 지상 3층, 연면적 315.27㎡ 규모 새 건물을 지었다. 지난 5월1일 착공해 6개월 만인 지난 10일 사용승인을 받았다.

사진 김정화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 김정화 인스타그램 캡처

매입가는 10억5000만원이며, 건물과 토지엔 채권최고액 10억2000만원이 설정돼 있다.

통상 대출액의 120% 수준에서 채권최고액이 설정되는 것을 고려하면 김정화는 8억5000만원 대출에 본인 자금 2억원으로 해당 건물을 마련한 것으로 보인다.

김정화는 이 건물을 모두 알리스타커피의 사무실 겸 본사 매장으로 사용할 것으로 알려졌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