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현대차그룹 ‘2023 탑기어 어워즈’ 2관왕… 아이오닉5 N, EV9 수상

중앙일보

입력

현대차그룹은 아이오닉5 N과 EV9이 영국 자동차 전문매체 탑기어가 주관하는 ‘2023 탑기어 어워즈’에서 수상했다고 30일 밝혔다.

현대차 아이오닉5 N. 사진 현대차그룹

현대차 아이오닉5 N. 사진 현대차그룹

현대차 아이오닉5 N이 ‘올해의 차’ 부문에, 기아 EV9은 ‘올해의 패밀리카’ 부문에 각각 선정됐다.

아이오닉5 N은 N 브랜드 최초의 고성능 전기차다. 변속 충격과 사운드로 기존 전기차에 없던 내연기관 감성을 살려 주목받았다. 폴 호렐 탑기어 심사위원은 “현대차가 아이오닉5 N을 통해 내연기관 차량의 주행 감성을 전달하려고 한 부분이 인상적”이라며 “뛰어난 주행 성능과 차원이 다른 운전의 즐거움을 제공하는 아이오닉5 N은 전기차 시대에 새로운 영역을 개척해 나갈 모델”이라고 평가했다.

EV9은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에 기반한 기아의 두 번째 전용 전기차 모델이다. 올리 큐 탑기어 부편집장은 “EV9은 긴 주행거리를 비롯한 다양한 수납공간과 편안한 시트 등을 갖춘 점이 패밀리카로 좋은 평가를 받았다”며 “친환경 소재도 EV9만의 스타일로 고급스럽게 적용했다”고 평했다.

기아 EV9. 사진 현대차그룹

기아 EV9. 사진 현대차그룹

현대차그룹은 지난해에도 ‘올해의 인기 차량’에 현대차 N 비전 74를, ‘올해의 자동차 회사’에 기아를 올려 2개 부문에서 수상한 바 있다. 1993년 창간된 탑기어는 영국 4대 자동차 전문지 중 하나로 신차 및 경쟁 모델 비교 평가, 시승기, 차량 구매 정보 등을 제공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