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경주 규모 4.0 지진에 중대본 1단계 가동…위기경보 '경계'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행정안전부는 30일 경북 경주에서 규모 4.0의 지진이 발생함에 따라 피해 상황을 신속히 파악하고, 필요시 긴급조치 등을 취하기 위해 오전 5시 5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비상 1단계를 가동했다고 밝혔다.

또 지진 위기경보 ‘경계’ 단계를 발령했다.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장인 이상민 행안부 장관은 “관계부처와 지자체는 긴밀히 협조하고 비상대응체제를 유지하면서 피해 상황을 신속하게 파악해 필요한 조치를 취할 것”을 긴급 지시했다.

사진 기상청

사진 기상청

소방청에 따르면 이번 지진 이후 접수된 유감 신고는 오전 5시 15분 기준 경북 49건, 울산 40건, 부산 6건, 대구 10건, 충남·전북·창원 각 1건 등 총 108건이다.

지진 피해로 인한 소방 출동은 아직 없다고 소방청은 전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