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KTL, 화성시와 자율주행기술연구센터 개소

중앙일보

입력

KTL 김세종 원장 개회사 모습

KTL 김세종 원장 개회사 모습

한국산업기술시험원(이하 KTL)은 화성시와 함께 홍익대학교 4차산업혁명캠퍼스에서 ‘자율주행기술연구센터’와 ‘스마트HVAC평가센터’개소식을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고 KTL이 주관한 본 행사에는 권칠승 국회의원, 정명근 화성시장, 경기도 정한규 첨단모빌리티산업과장, 서종욱 홍익대학교 총장, 김세종 KTL 원장을 포함한 관계기관과 지역주민 등 총 100여명이 참석했다.

초융합, 초연결, 초지능화로 대표되는 4차산업혁명 시대로 접어들면서 미래 신성장 동력 확보를 위해 치열하게 경쟁하고 있다.

자동차 부문에서 연평균 41%씩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자율주행산업과 탄소중립 및 제로에너지 건축의 기반 기술인 스마트 HVAC 산업에 대한 선진국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으며, 국내 산업계 역시 이에 대응하기 위해 다각적으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에, 산업통상자원부도 2020년에 미래 산업 기술 경쟁력 제고를 위해 KTL을 주관기관으로 선정하여 자율주행 시스템 안전성 평가와 스마트 HVAC 에너지 성능 평가를 종합적으로 수행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하였으며, 오늘 16일 문을 본격적으로 열었다.

자율주행기술연구센터는 총 사업비 186억 원(국비 80억, 경기도 8억, 화성시 72억, 민간 26억)을 들여 지상 2층의 규모의 공간에 실도로 주행 데이터 수집·분석, 가상환경 구현 서버 등 전문 시험장비 30여종을 보유하고 있다.

해당 센터는 국제표준에 기반한 자율주행시스템 실증환경을 제공함으로써 연구 개발부터 양산까지 제품의 신뢰성, 성능·기능 안전성 평가에 대한 원스톱 서비스를 제공한다.

구체적으로, 현실 세계에서 불가능한 고위험, 고비용, 복잡한 환경에서 자율주행 시스템을 평가하고 무수히 많은 시험을 반복할 수 있는 가상환경을 활용해, 우리 기업들이 개발한 자율주행 시스템의 품질·안전성과 신뢰성 확보에 이바지할 것으로 기대된다. 더불어, 자동차 업계의 시장경쟁력 향상 및 연구개발 비용 절감에 기여할 것으로 전망된다.

또한, 자율주행 운행 안전에 대한 체계적인 시험이 가능해지면서 자율주행차 관련 제도 마련과 더불어 자율주행차 보급을 촉진해 국가 교통 시스템의 스마트화에도 이바지할 것으로 예상된다.

실도로 주행데이터 수집 장치를 작동하는 모습

실도로 주행데이터 수집 장치를 작동하는 모습

스마트HVAC평가센터는 총 사업비 183억 원(국비 80억, 화성시 72억, 경기도 8억, 민간 23억)이 투입되어 지하 2층의 규모의 공간에 HVAC 제품과 기술의 성능을 평가할 수 있는 첨단 설비 7종이 마련됐다.

해당 센터는 기존 대비 설비 용량을 늘려 가정에서 쓰이는 제품부터 건물 설비용 냉·난방기기까지 대응할 수 있어 폭넓은 범위의 공조기기에 대한 성능 및 효율 인증을 제공한다.

또한, 온습도, 냉난방, 공기질 등 동적 환경 모사가 가능한 챔버를 활용해 스마트 HVAC 제품이 다양한 상황 속에서 올바른 성능을 발휘하는지 평가할 수 있어 성능과 신뢰성이 확보된 제품이 시장에 유통될 수 있도록 돕는다.

나아가 음성 인식 기능 평가, 비전인식 기능 평가를 통해 스마트 HVAC 제품의 성능 확보를 돕고, 인공지능 훈련 데이터 생성·제공, 맞춤형 컨설팅을 제공하는 등 우리 기업들의 제품 개발 일정을 최소화하고 관련 애로 해소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김세종 KTL 원장은 ‶개신창래(開申創來)라는 말처럼 오늘 개소한 자율주행기술센터와 스마트HVAC평가센터가 우리나라 미래 4차산업 생태계 조성의 기점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KTL은 지난 57년간 축적한 시험인증 분야 노하우와 기술력을 바탕으로 대한민국 자율주행기술 및 공조산업 발전과 지역 미래산업 활성화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한결같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권칠승 의원은 ‶대한민국의 미래가 이제 화성시에 달렸다 해도 과언은 아니다″라며, ‶자율주행기술센터와 스마트HVAC평가센터 개소로, 화성시가 AI 등 4차산업 생태계 조성을 선도하는 도시로 부상하길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정명근 화성시장은 ‶화성시가 4차산업혁명 메카로 도약하는 중대한 시기에 전국 최초로 레벨4 이상 자율주행 실증도시로 선정되는 기쁜 소식과 함께 앞으로 KTL의 오래 축적된 역량과 기술지원에 힘입어 화성시가 대한민국 첨단기업도시가 되도록 날개를 달아주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KTL은 본 개소식 행사 중에「2023 음성인식 어워드」의 가전로봇 미션수행 부문과 연구발표 부문에서 우수한 성적을 거둔 총 16개 팀에 대한 시상식을 진행했다.

가전로봇 미션수행 부문 1위인 국민대 팀은 산업통상자원부장관상을, 2위 명지대 팀은 경기도지사상을, 3위인 중앙대 팀은 화성시장상을, 4위인 부천대 팀은 한국산업기술원장상을 수상했다.

연구발표 부문에서는 국민대 팀이 경기도지사상(1위)을, 경기과학기술대 팀이 화성시장상(2위)을, 중앙대 팀이 한국산업기술시험원장상(3위)을 차지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