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헌법재판소, 소장 권한대행에 이은애 헌법재판관 선출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이은애 헌법재판관. 임현동 기자

이은애 헌법재판관. 임현동 기자

이은애(57·사법연수원 19기) 헌법재판관이 헌법재판소장 권한대행으로 선출됐다.

헌재는 14일 오후 재판관 회의를 열어 이 재판관을 소장 권한대행으로 선출했다. 이 권한대행은 새 소장이 임명될 때까지 헌재를 이끌게 된다.

이 권한대행은 재판관 중 임명 날짜순으로 가장 선임자다.

이 권한대행은 광주 출신으로 서울대 법대를 졸업하고 1987년 사법시험에 합격했다. 서울지법 서부지원 판사로 임관해 서울중앙지법과 서울고법 부장판사, 서울가정법원 수석부장판사 등을 거쳤다. 김명수 전 대법원장 지명으로 2018년 9월 재판관으로 취임했다.

유남석 전 헌법재판소 소장은 지난 10일 후임자 없이 퇴임했다. 윤석열 대통령은 유 전 소장의 후임자로 이종석 재판관을 지난달 18일 지명했다. 전날 인사청문회가 열렸고 청문보고서 채택과 국회 표결 절차가 남아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