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김태흠 충남지사 ‘정당지표 상대지수’ 광역단체장 1위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20면

김태흠 충남지사가 전국 광역자치단체장을 대상으로 진행한 평가에서 2개월 연속 정당지표 상대지수 1위를 차지했다.

리얼미터가 지난 10일 발표한 ‘10월 전국 광역단체장 직무수행 평가 조사’에 따르면 김태흠 충남지사의 정당지표 상대지수는 140.7점으로 전국 광역자치단체장 가운데 1위를 기록했다. 2위는 이장우 대전시장(135.3점), 3위는 김진태 강원지사(134.5점)다. 김태흠 지사는 지난달 조사에서도 136.1점으로 1위를 차지했다.

정당지표 상대지수는 자치단체장의 직무수행 평가가 단체장이 속한 지역의 정당 지지층과 비교해 어느 수준인지를 나타내는 지표다. 비교지수가 100보다 높으면 해당 정당 지지층보다 단체장 지지층이 많고, 100에 미달하면 지지층이 적다는 것을 의미한다.

자치단체장의 선거 득표율을 기준으로 긍정 평가가 상승하거나 하락한 정도를 비율로 나타낸 지지 확대지수(ESI)에서 김태흠 지사는 96.3점으로 김동연 경기지사(125.9점)에 이어 2위를 차지했다. 김 지사의 9월 지지확대지수는 90.9점이었다. 지지 확대지수가 100을 넘으면 임기 초보다 지지층이 늘었고 100을 밑돌면 지지층이 줄었다는 것을 의미한다.

이번 여론조사에서 김태흠 충남지사의 도정 운영에 대한 긍정 평가는 51.9%로 나타났다. 전달(49%)보다 2.9%포인트 늘었고, 순위는 8위에서 5위로 3계단 올랐다.

이번 조사는 리얼미터가 전국 18세 이상 유권자 1만3600명을 대상으로 유무선 임의전화걸기(RDD) 자동응답 전화 방식으로 진행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 수준에 ±0.8% 포인트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