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오늘 아침' 15년 진행한 김태민, 뇌출혈로 45세 사망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리포터 고(故) 김태민. 연합뉴스

리포터 고(故) 김태민. 연합뉴스

MBC 리포터 김태민이 갑작스럽게 45세를 일기로 세상을 떠났다. 사망 원인은 뇌출혈이다.

31일 유족 등에 따르면 김태민은 지난 30일 오후 2시쯤 뇌출혈로 사망했다. 유족은 고인이 평소 앓고 있던 지병은 없었다고 전했다.

고인은 2008년부터 15년 동안 MBC 시사 교양 프로그램 '생방송 오늘 아침'을 진행했다. 사망 당일 오전에도 방송에 출연했다.

빈소는 이대서울병원 장례식장 8호실에 마련됐다. 발인은 다음달 2일 오전 6시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