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KTX내 자판기에서 ‘우수지역 특산품' 즐기세요

중앙일보

입력

▲ KTX 內 자판기 플랫폼에서 판매 예정인 6개 K-우수지역특상품. 윗줄 왼쪽부터, 찹쌀 약과(경기 포천), 맛밤(충남 부여), 황토고구마 스틱(전북 고창), 사과당근즙(충북 제천), 나주 배즙(전남 나주), 황태포(강원 인제)

▲ KTX 內 자판기 플랫폼에서 판매 예정인 6개 K-우수지역특상품. 윗줄 왼쪽부터, 찹쌀 약과(경기 포천), 맛밤(충남 부여), 황토고구마 스틱(전북 고창), 사과당근즙(충북 제천), 나주 배즙(전남 나주), 황태포(강원 인제)

코레일관광개발은 이달 말부터 KTX 열차 자판기에서 지역 특산품을 판매한다. 열차 이용 고객에게 다양한 먹거리를 제공하고, 지역 생산자의 판로 확대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기 위함이다.

지난 8월부터 판매 품목 제안 신청을 받아, 9월 21일 상품운영위원회를 열었다. 이미 소비자들에게 친숙한 국가대표급 브랜드를 KTX 내 판매에 특화한 6개품목(스낵 4개, 음료 2개)을 선정했다.

판매 품목은 ▲찹쌀 약과(경기 포천) ▲맛밤(충남 부여) ▲황토고구마스틱(전북 고창) ▲황태포(강원 인제) ▲나주 배즙(전남 나주) ▲사과 당근즙(충북 제천) 등이다. 이동 중 간편하게 즐길 수 있으면서, 각 지역의 특색을 느낄 수 있는 대표적인 상품들이다.

이번에 선정된 지역 특산품은 하루 약 22만 명이 이용하는 KTX 열차 내 자판기에서 구입할 수 있으며, 공급납품 계약 체결 등을 통해 10월 말경부터 시범 판매할 예정이다.

권신일 코레일관광개발 대표이사는 “대한민국 1등 열차 브랜드 KTX 내에서 인기 지역 특산품 축제를 즐겨 보시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채널을 통해 국가대표급 우수 농·특산품 판로 확대 및 지역경제 살리기에 매진하겠다”고 밝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