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iz & Now] SKC, 베트남에 세계 최대 ‘썩는 플라스틱’ 공장 건설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경제 04면

SKC는 회사의 생분해 투자업체인 에코밴스가 베트남 하이퐁시에서 투자허가증을 취득했다고 25일 밝혔다. 에코밴스는 하이퐁시 경제특구에 2025년 가동 목표로 단일 공장으로는 세계 최대인 연산 7만t 규모의 PBAT(생분해 플라스틱) 공장을 건설한다. ‘썩는 플라스틱’으로 불리는 생분해 플라스틱 시장은 세계적으로 연평균 20% 이상 성장할 전망이다. SKC 투자사인 SK티비엠지오스톤도 같은 지역에서 연산 3만6000t 규모의 라이멕스(생분해 소재)를 생산한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