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흥민, 북런던더비서 멀티 골 폭발…유럽 통산 200호골까지 -1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북런던더비 상대 아스널과의 올 시즌 첫 맞대결에서 멀티 골을 터뜨리며 값진 무승부를 이끌어 낸 토트넘 에이스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북런던더비 상대 아스널과의 올 시즌 첫 맞대결에서 멀티 골을 터뜨리며 값진 무승부를 이끌어 낸 토트넘 에이스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한국인 프리미어리그 공격수 손흥민(토트넘)이 함께 런던 북부를 연고로 하는 라이벌 아스널과의 올 시즌 첫 맞대결에서 멀티 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은 24일 영국 런던의 에미레이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아스널과의 2023~24시즌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6라운드 원정 경기에 토트넘의 최전방 스트라이커로 선발 출장해 전반 42분과 후반 10분 연속골을 기록했다. 올 시즌 정규리그 4호와 5호 골이다.

아스널 전 득점 직후 상대 팬들 앞에서 솟구쳐 오르며 환호하는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아스널 전 득점 직후 상대 팬들 앞에서 솟구쳐 오르며 환호하는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손흥민의 첫 골은 토트넘이 0-1로 끌려가던 전반 42분에 나왔다. 토트넘 원톱으로 나선 손흥민은 상대 위험지역 왼쪽 측면에서 동료 미드필더 제임스 매디슨이 내준 볼을 왼발 슈팅으로 연결해 동점골을 뽑아냈다.

추가 실점해 1-2로 끌려가던 후반 10분에는 역습 찬스에 매디슨의 패스를 받아 상대 페널티박스 정면에서 호쾌한 오른발 슈팅으로 또 한 번 동점골을 터뜨렸다. 손흥민이 기록한 두 차례의 만회골에 힘입어 토트넘은 2-2 무승부로 경기를 마치며 올 시즌 6경기 연속 무패(4승2무) 행진을 이어갔다.

선수 자신에게도 의미 있는 멀티 골이었다. 유럽 무대 진출 이후 통산 득점을 199골로 끌어올려 200골 고지 등정의 희망을 키웠다. 뿐만 아니라 숙적 아스널을 상대로 7골(정규리그 6골, 컵 대회 1골)을 기록해 ‘아스널 저격수’로서의 명성을 재확인시켰다.

팀 동료 제임스 매디슨(오른쪽)과 함께 사진찍기 셀러브레이션을 선보이는 손흥민. EPA=연합뉴스

팀 동료 제임스 매디슨(오른쪽)과 함께 사진찍기 셀러브레이션을 선보이는 손흥민. EPA=연합뉴스

득점 직후 아스널 홈 팬들을 향해 조용히 하라는 의미의 골 셀러브레이션을 선보이는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득점 직후 아스널 홈 팬들을 향해 조용히 하라는 의미의 골 셀러브레이션을 선보이는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아스널을 상대로 두 번의 동점골을 터뜨린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아스널을 상대로 두 번의 동점골을 터뜨린 손흥민. 로이터=연합뉴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