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하이엔드]남산 바라보며 즐기는 칵테일 한 잔…야외 수영장과 루프탑의 계절이 왔다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07면

여름철을 맞아 서울신라호텔의 야외 수영장인 어번 아일랜드가 루프탑 공간을 야간개장했다. 야외 수영장 최상층에 위치해 한적한 분위기를 선사하는 어번 아일랜드 루프탑은 남산을 바라보며 휴식을 즐길 수 있는 공간이다. 일조량이 풍부해 낮에는 태닝을 즐기는 고객에게 인기가 높은 곳이기도 하다. 야간개장 운영 시간은 오후 7시부터 9시까지다.

6월 한 달간 어번 아일랜드 루프탑에서 운영되는 릴레 칵테일바. [사진 서울신라호텔]

6월 한 달간 어번 아일랜드 루프탑에서 운영되는 릴레 칵테일바. [사진 서울신라호텔]


칵테일 바로 이색 분위기 선사
6월 한 달간은 어번 아일랜드 루프탑 공간에 ‘아페르티보(식전주)의 귀족’이라 불리는 릴레블랑(Lillet Blanc)과 함께 칵테일 바를 운영한다. 식전주 중 유일하게 프랑스 보르도 지역에서 생산되는 릴레블랑은 와인 베이스의 리큐르로 꽃과 과일 향이 풍부해 식전주 자체는 물론 칵테일 재료로도 많이 사용한다. 어번 아일랜드의 릴레 칵테일 바에서 제공하는 칵테일은 릴레블랑과 토닉워터를 1:2 비율로 섞어 만들었다. 잔 위에는 레몬 조각을 올려 상큼함을 더했다. 간단한 제조법이지만 릴레블랑 본연의 향과 매력을 극대화하는 데 초점을 맞췄다.

서울신라호텔의 어번 아일랜드 전경. [사진 서울신라호텔 홈페이지]

서울신라호텔의 어번 아일랜드 전경. [사진 서울신라호텔 홈페이지]

어번 아일랜드에서만 맛볼 수 있는, 자연을 닮은 시그니처 칵테일 5종도 즐길 수 있다. 물을 소재로 완성한 ‘워터’, 구름을 닮은 ‘클라우드’, 남산의 녹음을 담아낸 ‘남산’, 노을을 형상화한 ‘선셋’, 달빛이 비치는 어번 아일랜드에서 즐기는 수영을 표현한 ‘문라이트’로 구성했다. 여름을 닮은 다채로운 컬러의 칵테일이라 사진으로 추억을 남기기에도 좋다.

여유로운 공간이 돋보이는 비즈니스 디럭스 룸. [사진 서울신라호텔 홈페이지]

여유로운 공간이 돋보이는 비즈니스 디럭스 룸. [사진 서울신라호텔 홈페이지]

신라호텔 모바일 앱을 통해 어번 아일랜드 입장 혜택을 포함한 숙박 패키지를 예약하는 고객에게 릴레 칵테일 2잔을 제공하는 프로모션을 마련했다. 체크인 시 제공되는 쿠폰을 통해 칵테일을 즐길 수 있다. 투숙 날짜와 객실 타입에 따라 패키지 금액이 다르니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좋다. 6월까지 운영하는 릴레 칵테일바 이후에는 프리미엄 하이볼과 협업해 새로운 즐길거리를 선사할 예정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