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ssue&] 달항아리 미니어처, 백자 주병세트… ‘K-굿즈’로 고객 잡기 나서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03면

롯데백화점

‘나에게 온 보물, 뮷:즈’ 팝업 오픈
국립박물관 유물을 테마로 진행
‘토우 전시 굿즈’는 이번에 첫 공개

‘나에게 온 보물, 뮷:즈’ 팝업에서 선보일 ‘반가사유상 미니어처’와 ‘나전화목장신구함’(위 오른쪽). 왼쪽은 ‘백자청화초화문편병 주병세트’. [사진 롯데백화점]

‘나에게 온 보물, 뮷:즈’ 팝업에서 선보일 ‘반가사유상 미니어처’와 ‘나전화목장신구함’(위 오른쪽). 왼쪽은 ‘백자청화초화문편병 주병세트’. [사진 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이 ‘K-굿즈’로 명동을 찾는 내외국인 고객 몰이에 나선다. 본점 지하 1층 ‘코스모너지광장’에서 이달 23일부터 다음 달 4일까지 국립박물관의 인기 굿즈를 소개하는 ‘나에게 온 보물, 뮷:즈(MU:DS : Museum Goods)’  팝업을 진행한다. 전통문화를 힙한 감성으로 재해석해 선보이는 ‘힙 트래디션(Hip Tradition)’의 인기를 반영해 롯데백화점과 국립박물관 문화재단이 공동 기획했다.

실제로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선보인 ‘사유의 방’ 전시는 약 100만 명의 누적 관람객을 동원하며 MZ 세대가 박물관을 ‘핫플’로 인식하는 계기를 만들었다. 박물관의 인기에 ‘고려청자 휴대폰 케이스 굿즈’는 출시 두 달 만에 2만 개 이상 판매됐다.

롯데백화점은 이번 팝업이 ‘K-컬처’에 관심이 많은 MZ 및 외국인 관광객에게서 큰 호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최근 롯데백화점이 서울시와 함께 K-아티스트와 손잡고 진행한 ‘명동페스티벌’은 내외국인 40만 명을 명동으로 불러올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 이 기간에 롯데백화점 본점의 외국인 매출은 전년 대비 5배 가까이 증가했다.

100여 품목, 200여 종의 ‘K-굿즈’ 선봬

이번 팝업에서는 ‘작은 박물관(Petit Museum)’을 콘셉트로 100여 품목, 200여 종의 ‘K-굿즈’를 선보인다. 팝업 내부는 한국 전통 문양과 색채 등을 적용해 실제 박물관을 방문한 것 같은 경험을 선사하고, 전통문화 유산을 테마로 제작한 상품으로 채운다. 박물관 대표 유물인 청자·백자·공예·서화·반가사유상 등 5개 테마 존으로 나눠 굿즈를 전시한다.

대표 상품은 국립박물관에서 인기 굿즈로 자리 잡은 ‘달항아리 미니어처’, 육각형 잔 모양에 전통 문양을 디자인한 ‘백자 주병세트’ 등이다. 또 자개로 멋을 낸 전통 호족반에 첨단 기능을 더한 ‘소반 무선 충전기’, BTS의 RM이 소장한 것으로 알려진 ‘반가사유상 미니어처’ 등도 추천 상품이다. ‘청자찻잔세트’ ‘나전화목장신구함’ 등 선물용 기프트 상품과 함께 ‘반가사유상 스마트톡’ ‘자개 텀블러’ 등 MZ세대 선호 굿즈도 판매할 계획이다.

‘토우 전시 굿즈’는 이번 팝업에서 처음 공개된다. 이달 26일부터 오는 10월 9일까지 국립중앙박물관에서 열릴 ‘영원한 여정, 특별한 동행 : 상형 토기와 토우장식 토기’ 전시는 고대 신라와 가야의 토우 장식 및 토기 등 유물 300여 점을 준비한 특별 전시다. 이 전시를 통해 판매할 오리모양 토기 미니어처를 비롯해 유리컵·머들러 등 10품목 26종의 한정판 토우 굿즈를 팝업에서 미리 선보일 계획이다.

방문 고객 위한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

방문 고객을 대상으로 다채로운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한다. 국립박물관의 인기 전시인 ‘사유의 방’을 재현한 미니 명상 체험 존을 운영한다. 일월오봉도와 문화재 아이콘으로 꾸민 내부 공간에서 헤드셋과 디스플레이를 활용해 명상 체험 후 기념사진 촬영·인화가 가능하다. 또 ‘반가사유상’이나 ‘달 항아리’ 엽서를 색칠해 한 달 후에 우편으로 받아보는 ‘내가 그린 보물 엽서’ 이벤트도 진행한다. 지난 25일에는 본점 지하 1층 문화센터에서 정명희 학예연구관이 ‘유물 감상법’ 특강을 진행했다.

한편 팝업 매장을 방문해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K-기념품’을 증정한다. 2만원 이상 구매하는 고객 800명에게는 전통 디자인 수첩을 증정(4종 중 택 1)하며, 5만원 이상 구매 고객 500명에게는 중앙박물관의 ‘토우전’ 전시 입장권 2매를 증정한다.

롯데백화점 우순형 PB 부문장은 “이번 팝업은 국립박물관의 유물을 테마로 한 팝업인 만큼 한국의 전통과 문화를 알리는 뜻깊은 행사”라며, “명동의 본점에 여는 이번 팝업에 많은 내외국인 고객이 방문해 우리 문화를 경험하고 즐기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