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일본서 대낮 총격 사건 터졌다…경찰 2명∙여성 1명 사망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25일 일본 나가노현에서 한 남성이 엽총으로 추정되는 총을 발사하고 인근 건물로 도망가자 경찰이 현장 주변을 통제하고 있다. 연합뉴스

25일 일본 나가노현에서 한 남성이 엽총으로 추정되는 총을 발사하고 인근 건물로 도망가자 경찰이 현장 주변을 통제하고 있다. 연합뉴스

일본 중부 나가노현에서 한 남성이 흉기를 휘두르고 엽총으로 추정되는 총을 발사해 3명이 숨지는 사건이 발생했다.

25일 NHK방송과 교도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30분쯤 한 남성이 여성을 흉기로 찔렀다는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 2명이 현장에서 총에 맞고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현재까지 사망자는 여성과 경찰 2명 등 3명인 것으로 확인됐으나 부상자가 더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범행을 저지른 남성은 인근 건물로 들어가 농성을 벌이고 있다. 주변을 둘러싸고 대치 중인 경찰은 이 남성이 아직 총을 갖고 있을 우려가 있다며 인근 주민들에게 불필요한 외출을 자제할 것을 당부했다.

범행 현장을 목격한 주민이 "도망가는 여성의 뒤를 쫓아온 남성이 흉기로 찔렀고 산탄총 2발을 발사했다"고 말했다고 NHK는 전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