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농심, 고려대 세종캠퍼스에 아침 간편식 제공

중앙일보

입력

‘힘찬 고대, 농심의 아침’은 따뜻한 한 끼를 통해 고물가 속에서 생활하는 대학생들에게 먹거리에 대한 고민과 식비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고려대학교 세종캠퍼스가 농심과 함께 마련하였다.

이번 행사를 위해 농심에서는 1100명의 학생들을 위한 간편식을 제공했다. 농심은 시리얼, 누룽지 등 다양한 제품들을 아침 식사로 제공하며 학생들에게 따스한 마음을 전했다.

이외에도 농심은 농심국제관을 건립해 기부하는 등 꾸준히 후배들을 위한 사랑을 몸소 실천해 왔다.

농심국제관은 농심의 ‘철학을 가진 쟁이 정신’이 후학들에게 널리 전승되길 바라는 고귀한 마음에서 농심이 전달한 50억 원의 기부금으로 지어진 건물이다. 2005년에 준공된 농심국제관은 국제어학원, 최첨단 멀티미디어 교육시설 등이 구성된 종합교육센터로 운영 중이다.

김영 고려대학교 세종부총장은 “학교의 발전을 위해 후원해주신 고귀한 정성에 감사드린다”며, “농심의 따뜻한 마음이 학생들에게 전달되어 향후 아름다운 사회를 만드는 데 밑거름이 되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