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배달음식 수요 꺾이자, 배달앱 할인경쟁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경제 03면

최근 고물가·고금리 상황이 이어지면서 배달 음식 수요가 주춤한 가운데, 배달 앱 업계가 일제히 할인에 나섰다.

배달앱 할인경쟁

배달앱 할인경쟁

배달 앱 요기요는 31일까지 서울 지역 모든 배달 주문에 대해 ‘조건 없이 무제한 10%+2% 할인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프로모션은 가족·친지 등 모임이 많은 가정의 달을 맞아 더 많은 소비자가 합리적인 가격에 즐거움을 누릴 수 있도록 하고자 기획됐다는 설명이다. 서울 지역 위치 기반 내 모든 배달 주문 건에 한해 최소 주문 금액과 최대 할인 금액 등에 제한 없이 총 12%의 배달 할인이 무제한 적용된다. 멤버십 구독 할인 서비스와 중복 할인도 가능하다.

배달앱 할인경쟁

배달앱 할인경쟁

쿠팡이츠는 최근 쿠팡 와우 멤버십 회원을 대상으로 5~10% 할인 혜택을 제공하는 시범 서비스를 서울 18개 구로 확대했다. 지난달 10일 서울 송파구·관악구를 시작으로 현재 영등포구·동작구·금천구·강동구·구로구 등으로 적용 지역을 서울 내 18개 구로 늘렸다.

배달의민족 역시 지난달 25일부터 서울 관악구를 시작으로 주문을 2~3개씩 묶어서 배달하는 ‘알뜰배달’을 시작했다. 동선에 따라 주문을 묶어 배달하는 대신 고객의 배달료 부담을 낮추는 서비스다. 지난 3일부터는 인천 연수구, 경기 군포시, 대구 달서구·남구·서구·중구·수성구로 확대했다.

한편 배달 앱 거래액은 감소하고 있다. 이달 통계청이 발표한 ‘2023년 3월 온라인쇼핑 동향’에 따르면, 지난 3월 음식 서비스 온라인쇼핑 거래액은 2조1056억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13% 감소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