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전문건설공제조합, 아프리카 6개국 대사 초청 간담회

중앙일보

입력

이은재 전문건설공제조합 이사장과 아프리카 6개국 초청 간담회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전문건설공제조합

이은재 전문건설공제조합 이사장과 아프리카 6개국 초청 간담회 참석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전문건설공제조합

전문건설공제조합이 국내 건설업계의 아프리카 진출 활성화와 협력 강화를 위해 아프리카 6개국 대사 초청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16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콩고, 코트디부아르, 에티오피아, 케냐, 르완다, 탄자니아 등 아프리카 6개국 대사와 국토교통부, 한국수출입은행, 코이카, 해외건설협회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간담회는 아프리카에서 진행 중인 한국의 건설 관련 공적개발원조(ODA) 사업 현황을 살펴보고 국내 건설업계의 아프리카 진출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은재 이사장은 환영사에서 "정부·공공기관·금융기관 협력을 통해 민간 참여 ODA 사업의 패키지화·대형화를 추구함으로써 아프리카에는 실질적인 도움을 주고 국내 건설업계에는 해외시장 진출을 제공해 모두 '윈윈'하는 K-인프라 모범사례를 만들어가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에 아프리카 6개국 대사들은 "아프리카 국가들은 개발도상국으로 인프라, 건설이 매우 중요한 핵심사업"이라며 "한국 정부와 기관, 건설업계와의 협력관계를 공고히 발전시켜 나가길 희망한다"고 답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