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수원여대, 한국공인중개사협회 산학협력 협약 체결

중앙일보

입력

수원여자대학교와 한국공인중개사협회 화성 3개 지회는 지역사회 발전 및 지역특화분야인 부동산서비스 인력양성을 위해 지난 2일수원여대 회의실에서 산학협력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에는 수원여자대학교 장기원 총장, 김창호 산학취업처장, 양혜련 부동산서비스과 학과장, 최필성 부동산서비스과 겸임교원이 참석했다. 한국공인중개사협회는 김현철 화성시 지회장,  최승백 화성동부 지회장, 이덕우 화성동탄 지회장 등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뜻깊은 협약식이 진행되었다.

이번 협약으로 양 기관은 교육부의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HiVE) 사업을 추진하기 위해 지역사회에 공헌하는 산학협력 협의체로서의 역할을 맡게 된다. 고등직업교육거점지구(HiVE) 사업은 전문대학이 주도해 기초지자체·산업체·지역사회 등이 함께 지역특화 분야를 발굴하고 인재를 양성하는 정부 재정지원사업이다. 수원여자대학교는 화성시와 컨소시엄을 구성해 부동산서비스 분야를 특화분야로 선정하고 본 사업에 참여할 예정이다.

수원여자대학교 장기원 총장은 “이번 한국공인중개사협회와의 산학협력 체결을 감사드린다”며 “이번 협약을 통해 수원여대는 지역대학의 역할에 충실하기 위해 협업할 것이며 지역사회인 화성시와 산업계가 상생하는 네트워크를 구축하는데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양혜련 부동산서비스과 학과장은 지역사회에 질 좋은 부동산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인력을 양성하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