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y, 4년 만에 'hy대회'…프레시 매니저 3500명 참석한다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자료 hy

자료 hy

hy(옛 한국야쿠르트)가 코로나19 사태로 인해 그동안 열리지 못했던 ‘hy대회’를 4년 만에 개최하고 프레시 매니저들과 소통한다.

hy는 제52회 hy대회를 일산 킨텍스(16일)와 대구 엑스코(23)에서 개최한다고 16일 밝혔다.

hy대회는 1971년 시작해 올해로 52회째를 맞았다. 매년 열리는 대규모 대면 행사였지만, 2020년 코로나19 여파로 그동안 지역별 행사로 진행해왔다.

이번 행사엔 프레시매니저 총 3500명이 참석한다.

hy는 ‘새로운 도전과 여행’이라는 콘셉트로, 신제품과 신사업 중심의 hy 미래 청사진을 프레시매니저들과 공유한다는 계획이다. 지난 13일 출시한 ‘스트레스케어 쉼’ 론칭쇼와 함께 다양한 참여 이벤트도 준비했다.

분야별 성과상도 시상한다. 활동기간과 공적에 따라 해외연수와 상금 등도 제공한다.

김경훈 hy 총무팀장은 “hy대회는 행사를 위해 모인 프레시 매니저 모습이 밈(meme)으로 유행할 정도로 내외부의 관심이 높은 대회”라며 “4년 만에 실시하는 이번 대회를 통해 그동안의 노고를 보상받으셨으면 한다”고 말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