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억 수퍼카와 찍은 사진…야옹이 작가, 탈세 의혹 뒤 싹 지웠다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웹툰 ‘여신강림’의 야옹이 작가(본명 김나영). 야옹이작가 SNS

웹툰 ‘여신강림’의 야옹이 작가(본명 김나영). 야옹이작가 SNS

웹툰 ‘여신강림’의 야옹이 작가(본명 김나영)가 탈세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자신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서 슈퍼카 사진을 전부 삭제했다.

국세청은 지난 9일 대중적 인기와 사회적 영향력을 바탕으로 안정적인 고수익을 누리면서도 납세 의무를 다하지 않은 일부 사업자, 연예인, 운동선수, 유튜버, 웹툰 작가 등을 포함한 총 84명을 대상으로 고강도 세무 조사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 연합뉴스TV는 해당 내용을 보도하며 슈퍼카 앞에서 찍은 인물 사진을 공개했다. 사진은 흐릿하게 처리됐으나 네티즌들은 야옹이 작가의 사진인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연합뉴스TV는 “인기 웹툰 작가 A씨가 회사 공금으로 수억원대 슈퍼카를 구매해 개인목적으로 사용하고, 법인 카드로 고가의 사치품을 구매해 SNS에 과시하는 등 호화 사치생활을 영위했으며 저작물을 법인에 공급하며 세금계산서를 발행하지 않는 방식으로 부가가치세를 탈루했다”라고 보도했다.

웹툰 ‘여신강림’의 야옹이 작가(본명 김나영)가 탈세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자신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서 슈퍼카 사진을 전부 삭제했다. 연합뉴스TV, 야옹이 작가 SNS

웹툰 ‘여신강림’의 야옹이 작가(본명 김나영)가 탈세 의혹에 휩싸인 가운데 자신의 SNS(사회관계망서비스)에서 슈퍼카 사진을 전부 삭제했다. 연합뉴스TV, 야옹이 작가 SNS

그간 야옹이 작가는 SNS에 슈퍼카와 함께 각종 명품 등의 사진을 수차례 올렸다. 실제로 야옹이 작가는 사진 속 차량으로 알려진 페라리 차량을 지난 2022년 4억원대로 매각했음을 알렸다.

보도 이후 야옹이 작가의 SNS에선 슈퍼카 관련 게시물이 모두 삭제됐다. 일부 네티즌들은 SNS 계정에 의혹에 대한 해명을 요구하는 댓글을 달고 있지만, 야옹이 작가 측은 대응하지 않고 있다.

야옹이는 인기 웹툰 ‘여신강림’ 작가로 대중의 관심을 샀다. 그는 인기 웹툰 ‘프리드로우’ 전선욱 작가와 2019년 공개 연애를 시작해 지난해 12월 결혼식을 올렸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