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기안전공사, 설 대비 2만7000개 대중시설 특별 안전점검 실시

중앙일보

입력

한국전기안전공사가 설 연휴를 앞두고 사람들의 방문이 잦은 시설을 대상으로 전기재해 예방을 위한 특별 안전관리 활동에 나섰다.

공사는 이달 2일부터 설 연휴 마지막인 24일까지 전국 숙박시설, 병원, 백화점 등 여러 사람이 이용하는 시설 2만7000여 개소에 대해 전기재해 예방을 위한 특별 안전점검을 실시한다.

더불어 명절기간에 사람들이 많이 찾는 전국 60개 전통시장의 6477개 점포를 대상으로 상인과 이용자들의 안전의식 제고를 위해 전기안전 캠페인을 펼치고 노후 설비에 대한 안전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다.

또한 공사는 정부・지자체와 함께 취약개소에 대한 합동 안전점검을 펼치는 한편 연휴기간 중 대규모 정전이나 화재 등 긴급 재난상황에 대비해 24시간 상황근무 체계를 강화하고 전기안전콜센터(1588-7500)를 운영해 국민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만전을 기할 예정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