퀵커머스 : 배송의 미래인가, 파산행 급행열차인가

  • 카드 발행 일시2022.12.06
  • 관심사Leader & Reader

Today’s Topic
퀵커머스 : 배송의 미래인가, ‘파산행 급행열차’인가

‘팬데믹, 실업, 넘치는 유동성’의 3박자는 배달의민족 vs 쿠팡이츠 양강이 이끄는 배달 대전을 열었다. 기사들에게 프로모션비를 얹어주며 현금 실탄이 치열하게 오가던 단건 배달 전쟁이었다.

다시 배달 전쟁 2차전이 펼쳐진다. ‘모든 것의 빠른 배달’인 퀵커머스 산업을 ‘엔데믹, 오프라인 고용, 투자 위축’ 새로운 3박자 속에 진행해야 한다. 그런데 퀵커머스, 자칫 빨리 망하는 지름길이 될 수 있다는데.

🧾 목차

1. 배달 1차전 종료, 2차전 ‘퀵커머스’ 개전
2. 퀵커머스, 돈 벌기 쉽지 않다는데
3. 한국 퀵커머스, 살 길이 있나
4. 헤쳐모여 : ‘네이버+α’ 모델 통할까
5. M&A 대전? 애매한 사정들
6. 글로벌 배달 대전 현장은

그래픽=한호정

그래픽=한호정

1. 배달 1차전 종료, 2차전 ‘퀵커머스’ 개전

The JoongAng Plus 전용 콘텐트입니다.

중앙 플러스 처음이라면, 첫 달 무료!

인사이트를 원한다면 지금 시작해 보세요

지금 무료 체험 시작하기

보유하신 이용권이 있으신가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