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명이 세계 완파"…中실체 까발리는 '리선생'에 공안 혈안됐다

중앙일보

입력

지난 11월에만 팔로워가 약 63만명이 늘어 약 78만 팔로워를 보유한 한 중국 트위터리안. ‘리 선생님은 네 선생님이 아니다’(李老师不是你老师)라는 활동명을 가진 그는 지난 한 달간 공안 당국의 검열을 피해 중국 곳곳에서 ‘제로 코로나’ 정책 반대 시위의 현장 영상과 사진을 실시간으로 전하며 유명 인사가 됐다.

실명 대신 어릴 적 별명을 쓴다는 ‘리 선생님’은 하루에 최소 10개 이상의 게시글을 올린다. 영국 일간 가디언, 미 CNN 방송 등 서방 외신도 그가 올린 현장 사진과 영상을 벌써 여러 차례 인용했다. 일각에서는 ‘한 사람의 힘으로 세계 언론을 완파했다’는 말까지 나온다.

리 선생님의 트위터 팔로우 수는 11월 한달동안 약 63만 명이 늘었다. 그는 1일 ″내게 메시지 주는 모든 기여자들에게 감사하다. 당신들의 용기와 행동이 지금 중국에서 어떤 일이 일어나는지 사람들에게 보여줄 수 있게 한다. 당신들이 진정한 영웅″이라고 썼다. 그러면서 ″나에 대한 걱정은 하지 말라. 나는 주저앉지 않을 것″이라고도 덧붙였다. 사진 트위터

리 선생님의 트위터 팔로우 수는 11월 한달동안 약 63만 명이 늘었다. 그는 1일 ″내게 메시지 주는 모든 기여자들에게 감사하다. 당신들의 용기와 행동이 지금 중국에서 어떤 일이 일어나는지 사람들에게 보여줄 수 있게 한다. 당신들이 진정한 영웅″이라고 썼다. 그러면서 ″나에 대한 걱정은 하지 말라. 나는 주저앉지 않을 것″이라고도 덧붙였다. 사진 트위터

리 선생님은 지난달 29일(현지시간) 자유아시아방송(RFA)과의 인터뷰를 통해 “원래 네티즌들의 글을 자주 읽고 받아서 올렸는데, 사람들이 제가 그런 활동을 한다는 걸 아니까 이번에 본인 계정과 개인 신분이 털려 공안의 공격을 받을까 봐 두려워하는 이들이 그런 글과 영상을 보내왔다”고 자신의 활동을 설명했다. 시위가 격렬했던 날에는 1초에 30~40개의 사진과 영상이 들어왔다고 한다.

사람들이 보내오는 사진과 영상을 단순하게 올리는 건 아니다. 리 선생님은 지금까지의 경험을 토대로 진위를 판단해 올린다고 했다. 그는 “같은 사건을 10명이 보내면 사실일 가능성이 높다고 보고, 한 명만 보낼 경우에는 거짓일 수 있다고 판단한다”고 말했다. 리 선생님은 지난달 28일 자신의 트위터에 “사진과 영상을 보내주실 때 시간, 장소 등 자세한 사항을 같이 보내달라”며 “내가 잘못된 콘텐트를 올리면 수많은 루머가 생성되기 때문에 여러분의 협조가 필요하다”는 글을 공지하기도 했다.

지난달 29일(현지시간) 밤 광저우시 하이저우구에서 경찰들과 시민들의 충돌 영상을 전달하며 ″밤 11시에 발생했고 아직 자세한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다″고 전달했다. 외신은 기사에 이 트윗의 링크를 삽입하기도 했다. 사진 트위터 캡처

지난달 29일(현지시간) 밤 광저우시 하이저우구에서 경찰들과 시민들의 충돌 영상을 전달하며 ″밤 11시에 발생했고 아직 자세한 이유는 알려지지 않았다″고 전달했다. 외신은 기사에 이 트윗의 링크를 삽입하기도 했다. 사진 트위터 캡처

그런 리 선생님을 중국 공안 당국은 예의주시하고 있다. 그는 트위터 글을 통해 “중국 사이버군이 내 계정을 점점 더 공격하고 게시글을 올리는 걸 방해하고 있다”고 했다. 공안이 자신의 집에 찾아가 가족에게 자신의 행방을 물어본 일도 있었다고 한다. 그는 또 “공안을 자처하는 네티즌들이 ‘당신이 어디에 사는지 알고 있으니 죽어라’고 협박한 적도 있고 이번 시위 기획자가 나라는 허위 사실이 퍼지기도 했다”고 말했다.

하지만 리 선생님은 이러한 공격에도 개의치 않는다고 했다. “나는 단지 일어나고 있는 일을 중립적이고 객관적이게 보도하고 있을 뿐”이라면서다. 그는 “중국에서는 돌발 상황이 생기면 즉시 가려지고 사라져서 소식이 퍼질 수 없다”며 당국의 언론 통제도 비판했다.

리 선생님은 “지금 트위터의 중국어 커뮤니티에는 국내에서는 제대로 말을 할 수 없었던 사람들이 많이 모여 있어 그들을 위해 목소리를 낼 사람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나의 역할은 벽(중국) 안에 있는 사람들에게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알려주고, 다른 나라 사람들에게는 중국에서 무슨 일이 일어나고 있는지 보여주는 것”이라고 소신을 밝혔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