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개 스티치' 마르지엘라 입은 갤Z플립4…100대 한정, 가격은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갤럭시Z플립4 '메종 마르지엘라 에디션'. 삼성전자

갤럭시Z플립4 '메종 마르지엘라 에디션'. 삼성전자

삼성전자는 오는 12월1일부터 프랑스 명품 브랜드 ‘메종 마르지엘라’와 협업한 스마트폰 ‘갤럭시Z플립4 메종 마르지엘라 에디션’을 온라인에서 한정 판매한다고 28일 밝혔다.

제품은 512기가바이트(GB) 단일 모델로 출시된다. 가격은 225만5000원으로, 기존 제품(147만4000원)보다 78만1000원 비싸다.

판매처는 삼성전자 홈페이지와 네이버 한정판 거래 플랫폼 ‘크림’(KREAM)을 포함한 두 곳이다.

소비자는 삼성전자 홈페이지에서 다음 달 1일 오전 11시부터 오후 6시까지 구매 응모를 할 수 있다. 당첨자는 다음날인 같은달 2일에 발표된다.

‘크림’에서는 내달 1일 오전 10시부터 100대 한정 수량을 선착순 판매한다. 삼성전자가 스마트폰을 ‘크림’에서 선보이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최신 에디션의 색상은 메종 마르지엘라의 대표 색상인 하얀색(솔리드 화이트)이다.

또 삼성전자는 메종 마르지엘라의 ‘데코르티크’ 기법에서 영감을 얻어 실제 제품의 내부 회로 형상을 후면 디자인에 적용했다. 쉽게 말해, 뒷면 내부에 새겨진 숫자(0부터 23)와 숫자를 둘러싼 울퉁불퉁한 느낌의 선을 외부에도 노출시켰다.

제품을 사면 케이스 2종을 받을 수 있다. 첫번째 가죽 케이스에는 하얀색 캔버스에 회색 페인트를 칠한 듯한 ‘비앙케토’ 기법이 적용됐다. 메종 마르지엘라 고유의 엠블럼(Emblem)이 반영된 4개의 스티치(바느질)가 더해졌다.

두번째 케이스는 실리콘 넘버링 케이스다. 메종 마르지엘라의 액세서리를 상징하는 숫자 11이 '링 홀더'에 각인됐고, 역시 4개의 스티치가 적용됐다.

이번 에디션은 지난 25일을 시작으로 내달 2일까지 △삼성디지털프라자 딜라이트·홍대본점·강남본점·대치본점 매장 △롯데백화점 명동본점 △더현대 서울 메종 마르지엘라 매장 등에 전시된다.

이 기사 어때요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