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개념 여행박람회 ‘트래블쇼 2022’ 10일개막

중앙일보

입력

신개념 여행박람회 ‘트래블쇼 2022’ 가 킨텍스 제1전시장 5홀에서 10일부터 13일까지 4일간 개최된다.

2회차를 맞이한 본 박람회는 ▲국내여행관 ▲해외여행관 ▲트래블마켓 3개 카테고리로 구성된다. 국내 주빈 지자체로는 ‘경상북도’가, 해외 주빈국으로는 ‘일본’이 각각 참여하며 일본 · 중국 저장성을 포함한 유럽, 아시아, 오세아니아, 남아메리카의 20개국이 참여한다. 또한 경상북도·한국관광공사·강원도·제주특별자치도 등 지방자치단체와 호시노리조트, 괌사이판 PIC리조트 & 프리미어호텔그룹, 참좋은여행 등 100개 국가, 기관 및 기업이 참가해 지난 행사보다 더욱 많은 볼거리를 제공한다. 트래블마켓에는 설레는 여행길을 책임지는 캐리어 브랜드 ‘디피니스’와 여행 감성 가득 텀블러 브랜드 ‘KEEP’이, 올 겨울 여행을 준비하는 여행객이라면 반드시 확인해야 할 신제품을 선보인다.

국내여행관에서는 50개 지역에서 참가해 각 지역의 관광지와 핫한 여행 스팟을 홍보한다. 주빈 지자체 경상북도에서 경북 관광의 모든 것을 홍보한다. ‘경부 북부권, 새롭게 통하다! - 북새통’으로 11개 시와 군으로 구성된 경북 북부권의 관광지와 관광상품도 함께 참가해 관람객에게 경상북도에 대한 모든 것을 알릴 예정이다.

한국관광공사에서는 웰니스 관광상품 홍보, 관광기념품 판매 및 캠핑 체험프로그램 등 다양한 인천 관광을 느끼게끔 구성한 인천 관광 기업관을 운영한다. 경기, 강원, 충남, 전북 등 전국 8도와 인천, 대전, 부산 등 지역광역시 등 50여 개 지자체에서 각 지역의 겨울 여행지를 홍보한다.

일본으로 여행을 계획하고 있는 관람객이라면 트래블쇼의 일본 특별관에 방문해 볼 만하다.

해외여행관 주빈국으로 참여하는 일본에서는 홋카이도와 시즈오카, 돗토리, 아오모리, 아키타, 이와테 등 일본의 주요 겨울 관광지를 홍보한다. 각 현의 부스에서 지역 관광지 정보를 얻을 수 있고 자유여행, 패키지 등 여행상품 상담 또한 가능해 관람객의 호응이 높다.

홋카이도의 유명 호텔 ‘호시노리조트’도 참가하고, 돗토리현에서는 롯데관광과 함께 ‘유유자적 식도락&특급온천료칸’ 패키지를 선보일 예정이다.

여기에 중국 저장성 및 유럽, 아시아, 오세아니아, 남아메리카의 20개 국가가 코로나 이후 첫 해외여행을 알아보는 여행객들에게 여행정보를 선사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트래블마켓에는 괌 사이판 PIC리조트 & 프리미어호텔 그룹이 참좋은여행이 함께 참여해 숙박정보와 함께 한정 특가 패키지 상품을 선보인다. 패키지상품에 대한 설명은 물론이고 즉시예약도 가능하다. 또한 트래블마켓에서는 캠핑 체험 프로그램, 농촌체험 휴양마을 정보 등 다양한 트래블마켓 부스가 참여, 가족단위 관람객에게 즐거운 현장 체험을 선사한다.

금번 트래블쇼 2022 현장에서 올겨울 최고의 여행지를 관람객이 직접 선정하는 ‘트래블러's 초이스’ 행사가 예정되어 있다.  일본 호시노리조트, 괌 사이판 PIC리조트 & 프리미어호텔그룹, 일본 돗토리현, 강원도 홍천군 등 트래블러's 초이스에서 최고의 여행지를 선정하면 이벤트 참여자에게 추첨을 통해 해당 지역의 관광 상품을 제공한다.

트래블쇼 2022는 10일부터 13일까지 일산 킨텍스 제 1전시장 5홀에서 열린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