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 한국서비스품질지수] 학생 중심의 차별화된 교육 강점국내 사이버대학 중 학생 수 1위

중앙일보

입력

지면보기

04면

한양사이버대학교(총장 김우승·사진)가 한국표준협회 ‘2022 한국서비스품질지수(KS-SQI)’ 사이버대학교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다. 8년 연속 수상이다.

한양사이버대는 2022년 현재 11개 학부 40개 학과(공유전공 포함)에 1만9441명(학부 1만8279명, 대학원 1162명·2022년 대학정보공시 기준)으로 국내 사이버대학 중 학생 수가 가장 많다.

한양사이버대는 1만9441명으로 국내 사이버대 중 학생 수가 가장 많다. [사진 한양사이버대]

한양사이버대는 1만9441명으로 국내 사이버대 중 학생 수가 가장 많다. [사진 한양사이버대]

석사과정생도 국내 온라인 대학원 중 최대 규모다. 학생들이 한양사이버대를 찾고 인정하는 이유는 학생 중심의 탄탄한 교육이다. 한양사이버대는 국내 사이버대학 가운데 학생 수뿐만 아니라 전임 교원 수 역시 1위를 유지하고 있다.

학생에 대한 책임감 있는 강의 및 관리를 위해 우수교원 채용에도 아낌없는 투자를 진행하고 있다. 시간강사나 기타 타 대학의 교수진 수업보다는 한양사이버대의 우수 전임교원의 강의 담당 비율 역시 국내 사이버대학 중 가장 높다.

한양사이버대는 2002년 개교 이래 지금까지 20년 동안 축적된 온라인 교육의 노하우를 기반으로, 코로나19 사태에서도 거듭된 성장을 지속해왔다. 수강관리시스템(LMS)을 세계적 표준으로 개편했을 뿐 아니라 비대면 교육의 단점인 상호작용을 강화하기 위해 최대 1000명이 동시 접속이 가능토록 자체 화상세미나 시스템을 갖췄다. 이 같은 노력으로 한양사이버대는 국내 사이버대학 분야에서 하나의 새로운 표준을 만들어가고 있다.

한양사이버대 졸업생은 2022년 8월 현재 약 4만2000명에 달한다. 그중에서 약 3500여 명은 대학원을 진학하는 등 학업을 이어가고 있다. 한양사이버대는 2002년 개교 이래 단 한 번도 등록금을 인상하지 않았다. 2022년 대학정보공시기준 전년 대비 17억원이 증가한 243억원의 장학금을 지급하고 있다. 장학금 혜택을 받은 인원은 총 1만5826명에 달한다.

한편 온라인으로 정규 석사 취득이 가능한 한양사이버대학교 대학원은 오는 12월 6일까지 2023학년도 전기 신입생 모집을 진행한다. 6개 대학원 12개 전공에서 440명을 모집한다. 12월 1일부터 내년 1월 10일까지는 2023학년도 1학기 학부 신·편입생 모집을 진행할 예정이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
Innovation La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