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VERTISEMENT

[알림] The JoongAng PLUS…신문 독자에겐 혜택을 더합니다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지면보기

종합 02면

The JoongAng PLUS 콘텐트 이용 안내

·지금 신문을 보고 계신다면

프리미엄 디지털 구독 서비스 The JoongAng Plus의 베이직 이용권 가격은 월 1만5000원, 연 15만원입니다. 하지만 기존 중앙일보 신문 독자는 월 5000원, 연 5만원에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회원 가입 후 〈베이직 이용권(기존 중앙일보 신문 독자 전용)〉을 선택하세요. 이어 이용권 구매 페이지에서 결제 정보와 신문 독자 인증 정보(연락처, 구독 주소 등)를 입력하시면 됩니다.

※ 입력 정보가 중앙일보 데이터와 일치하지 않거나 확인이 어려운 경우, 이용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콘텐트 이용 안내

콘텐트 이용 안내

·앞으로 신문을 보실 거라면

The JoongAng Plus와 중앙일보 신문을 새로 구독해도 같은 비율의 할인 혜택을 누릴 수 있습니다. 〈베이직 & 중앙일보 신문(신규 구독)〉 이용권을 선택하세요. The JoongAng Plus(월 5000원, 5만원)와 중앙일보 신문(월 2만원, 연 20만원)을 합쳐 월 2만5000원, 연 25만원에 ‘묶음 구독’이 가능합니다.

·오늘의 The JoongAng Plus

〈돈 버는 아파트 완전정복〉24평 투자해 7억 건진다? 트리마제 맞먹을 시범아파트
지은 지 52년. 재건축 도전만 20년째. 여의도 시범아파트 얘기입니다. 지금은 ‘용적률 399%, 최고 52층’을 바라보는데 그곳의 미래를 들여다봅니다.
〈앤츠랩〉지옥의 BYE오? 이젠 BUY오!…2025년을 주목하는 이유
〈글로벌 머니〉“미·중 갈등이 걱정이라고? 한국은 중간서 이익 챙기잖아”
〈월드뷰〉 미·중 관계 흔들 ‘대만정책법’…베이징은 왜 펄쩍 뛰지 않나

ADVERTISEMENT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