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앤유 특허법률사무소, 2022 소비자만족 브랜드 대상 ‘변리사’ 부문 대상 1위 수상

중앙일보

입력

하앤유 특허법률사무소가 JY네트워크에서 주최하고 중앙일보가 후원하는 ‘2022 소비자 만족 브랜드 대상’에서 ‘변리사’ 부문 대상 1위를 수상했다.

하앤유 특허법률사무소는 다년간의 경력을 바탕으로 지식재산권 전 분야(출원, 심판, 소송, 분쟁)에 있어서 변리사가 직접 1:1 맞춤 상담을 진행하는 특허 사무소이다. 고객의 상표, 특허, 디자인의 등록 가능성 검토는 물론 고객의 사업에 최적화된 권리에 대한 컨설팅까지 맞춤으로 제공하며 고객의 지식재산권 획득을 위해 다방면으로 노력을 아끼지 않고 있다.

특히 홈페이지를 통해 비용 및 등록 사례를 투명하게 공개해 신뢰성을 한층 높였다는 평가를 받는다. 최근에는 고객과의 비즈니스 파트너십 강화를 목적으로 등록된 특허, 상표, 디자인에 대한 고객 제품 및 비즈니스의 홍보에도 나서며 고객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하앤유 특허법률사무소 하수준 대표는 “언제나 하앤유를 믿고 찾아 주시는 고객분들 덕분에 이런 큰 상을 받을 수 있었다. 앞으로도 늘 지금처럼 고객분들의 이야기에 세심하게 귀 기울이며, 고객들의 지식재산권을 위한 최적의 법률 컨설팅을 제공할 것이다”라며 “고객과의 비즈니스 파트너십 강화를 통해 고객의 지식재산권 뿐만 아니라 고객의 비즈니스 성공을 다방면으로 돕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수상 소감을 전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