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황 박스 속 종이, 이게 6만원…명품 에르메스 신상품 뭐길래

중앙일보

입력

업데이트

에르메스 기름종이. 사진 에르메스 홈페이지 캡처

에르메스 기름종이. 사진 에르메스 홈페이지 캡처

명품 브랜드 ‘에르메스’가 신상품으로 기름종이를 출시해 업계와 소비자의 관심을 끌고 있다.

22일 업계에 따르면 에르메스는 최근 얼굴 표면의 유분을 제거해주는 기름종이인 '플레인 에어 리틀 실크 블로팅 페이퍼'를 출시했다.

에르메스는 상품에 대해 "필요할 때마다 편리하게 피부 톤을 정리할 수 있다"며 "간편하게 들고 다닐 수 있는 작은 사이즈"라고 소개했다.

대마 섬유, 우드 펄프, 부드러운 닥나무 섬유를 조합해 제작된 이 기름종이는 에르메스의 상징인 주황색 상자에 담겼다. 또 기름종이마다 에르메스의 로고를 나타내는 'H'가 새겨졌다.

총 100장이 들어있는 이 기름종이 가격은 5만 7000원으로 장당 570원꼴이다. 에르메스에서 선보인 제품 중 매우 저렴한 축에 속한다. 가장 저렴한 제품은 1만원인 볼펜 리필 심이며, 그다음으로는 4만원인 '무지 다이어리 스몰 모델'이 저렴하다.

현재 이 제품은 비교적 저렴한 가격으로 명품 브랜드 제품을 소유할 수 있다는 점에서 소비자들의 이목을 끌고 있다.

ADVERTISEMENT
ADVERTISEMENT